"국내 대표 IT 기업이 대형 오피스 건물에 | 커리어리

"국내 대표 IT 기업이 대형 오피스 건물에 거액을 투자하는 것은 최근 몇 년 사이 직원 수가 급증하면서 사무 공간이 부족해졌기 때문이다. 엔씨소프트 직원 수는 2017년 3206명에서 작년 9월 기준 4115명으로 3년 만에 1000명 가까이 늘었다. 카카오 역시 같은 기간 5832명에서 9825명으로 68%(3993명)나 증가했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IT 분야는 개발자·기획자 등 협업이 중요하기 때문에 이들이 함께 일할 공간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했다." "진원창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 리서치팀장은 “판교는 빈 사무실 자체가 없고, 삼성동·역삼동 일대도 좋은 자리만 있으면 IT 스타트업들이 경쟁적으로 높은 임대료를 제시하는 분위기”라고 했다." 코로나 펜데믹 속에서 IT기업들이 전세계 오피스 부동산을 재편하기 시작했다. 코로나발 불황에 어려움을 겪는 유통·항공·제조 등 전통 산업들과 달리 IT·게임 관련 기업들은 ‘나 홀로 호황’을 누리게 되어 늘어난 직원들이 일할 장소가 부족해졌기 때문. 엔씨소프트가 판교의 금싸라기 땅을 매입하는 등 판교와 강남에서는 신사옥 쟁탈전이 벌어지는 중. 애플, 아마존, 페북은 뉴욕 맨하탄으로까지 오피스를 확대. 중국의 IT기업들 사이에서도 오피스 매입 붐이 일어났다고.

노른자 땅의 텅빈 오피스, 테크기업이 채운다

Naver

2021년 1월 5일 오전 6:35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