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열 분석을 하라고? 데이터 분석을 하면서 | 커리어리

시계열 분석을 하라고? 데이터 분석을 하면서 가장 필요한 것이라고 생각한다면 적합한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적합한 데이터를 적합한 방법으로 하는 것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세 가지 조건인 목적, 데이터, 방법 중 한 가지 이상이라도 궤를 다르게 하면 억지가 되면서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하는 경우가 많이 생깁니다. 설명할 변수가 없어서 시계열 분석을 어쩔 수 없이 한 적이 있었습니다. 얻고자 하는 결과는 있는데 그걸 설명할 다른 변수가 내부에 적재되어 있지 않고 당장 구할 수도 없는 상황인 것이죠. 하지만 예측하고자 하는 값은 꼭 구해야 하는 상황. 할 수 없이 하나의 변수로 시간적 예측을 하기 위해 시계열 분석을 써야 했습니다. • 시계열 분석은 평균과 분산이 일정하고 특정한 시차의 길이를 갖는 자기 공분산이 동일한 정상성이 있는 시계열 자료에서 높은 품질을 보입니다. • 대표적인 시계열 모형인 ARIMA(autoregressive integrated moving average model)은 정상성을 만족하는 데이터로 분석을 하고 최초 데이터가 정상성을 만족하지 않을 때는 차분 등의 방법을 활용합니다. • 하지만 자료의 수가 적고 어떻게 해도 패턴이 안정적이지 않으면 사실 이 방법을 신뢰하기 어렵습니다.

시계열 분석을 하라고?

brunch

2021년 2월 10일 오후 1:15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中 틱톡, 온라인 광고시장서 페북·유튜브 급으로 성장 시장조사 업체인 이마케터에 따르면 틱톡의 올해 매출은 120억달러(약 15조6000억원)로 40억달러(약 5조2000억원) 가까웠던 작년 매출의 약 3배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런 올해 매출 전망치는 트위터와 스냅의 매출을 합한 것보다 많은 것으로 틱톡이 플랫폼에서 광고를 시작한 지 3년밖에 안 됐다는 점을 감안하면 괄목상대한 성장이라고 블룸버그는 평가했다. 틱톡의 월간활성이용자(MAU)는 약 10억명으로 페이스북(29억명)이나 인스타그램(20억명)보다 적지만, 사용시간 면에서는 압도적인 우위를 보이고 있다. 모바일 시장조사업체 데이터.ai.에 따르면 미국 내 틱톡 사용자 1인당 월 평균 이용시간은 28.7시간에 이르러 페이스북(15.5시간), 인스타그램(7.8시간)을 합한 것보다도 길었다.

"中 틱톡, 온라인 광고시장서 페북·유튜브 급으로 성장"

조선비즈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