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 미국 상장 가능할까? - 쿠팡이 뉴 | 커리어리

마켓컬리, 미국 상장 가능할까? - 쿠팡이 뉴욕 증시 상장으로 시가총액 100조원이라는 신화를 쓰면서 마켓컬리도 국내가 아닌 미국시장 IPO를 노리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 쿠팡의 미국 증시 상장은 창업 초기부터 예정되어 있었습니다. 애초에 쿠팡의 모회사 쿠팡 LLC는 미국 법인이었고, 미국인 CEO, 미국인 자본, 그리고 미국인 정재계 인사로 임원진을 채워서 미국 상장을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 배틀그라운드 제작사 크래프톤도 한때 높은 밸류에에이션을 기대하고 나스닥 상장을 추진했지만 한국 상장으로 방향을 틀었습니다. 국내 상장과 달리 미국 상장은 회사의 내부통제 시스템에 대한 훨씬 더 까다로운 심사를 필요로 하고, 미국 상장 절차를 수행하기 위한 전문가도 국내에서는 구할 수 없었습니다. - 미국 상장은 한국 상장을 준비하다가 피벗을 마음먹는다고 할 수 있을 정도의 쉬운 절차는 아닙니다. 뉴욕증권거래소, 또는 나스닥 규정에 맞춰서 기업 시스템을 설계해야 하죠. - 상장에는 골든타임이 있고, 미국 상장을 노리다가 적절한 타이밍에 상장에 실패할 위험이 있습니다. 물론 마켓컬리가 지금처럼 계속해서 꾸준한 성장을 보여준다면 미국 상장으로 기업가치를 극대화할 수도 있습니다. 김슬아 대표의 이력이 해외 증권시장과도 네트워크가 있다는 점에서 마켓컬리의 선택이 주목되는 시점입니다.

美 가는 쿠팡...나스닥 진출 韓 기업 잔혹사 재조명

뉴스웨이

2021년 3월 13일 오전 11:19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6.21 부동산대책은 8월 전세대란 막을 수 있을까? ] - 2년 전과 비교해 서울 아파트 전세가격은 50% 가까이 올랐습니다. 그리고 2년 전 임대 갱신권을 사용했던 계약들이 올해 8월부터 만기가 되기 시작합니다. - 정부에서 내놓은 새로운 상생임대인 대책을 요약하면, 임대를 주고 있는 1주택자에게 양도세 비과세를 위한 실거주 요건을 면제해준다는 것입니다. 이러면 투자자는 굳이 2년 실거주를 할 필요가 없게 되니 임차인을 내쫓고 집에 실입주할 필요가 없습니다. - 새 정책과 관련해 임대인들의 관심이 뜨거운 만큼 이번 조치로 전월세 ‘대란’ 까지는 가지 않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반대로 실거주 요건 때문에 투자가 망설여졌던 주택들에 대한 갭투자 수요를 부활시킨 만큼 일부 매매시장에는 다시 불이 붙을 수도 있을 전망입니다.

전월세 5%내로 올린 집주인, 2년 실거주 안해도 양도세 비과세

land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