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월한 기업은 지원자가 직원을 평가할 수 있 | 커리어리

《탁월한 기업은 지원자가 직원을 평가할 수 있는 인터뷰를 합니다》 수능을 준비할 때 친구들과 독서실에서 나오면서 이런 이야기를 했던 기억이 납니다. "몇 년동안 공부한 걸 하루만에 평가하는게 솔직히 좀 잔인하지 않아?" 수능 외에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다른 전형들도 생겼고, 대학에 안 가도 괜찮지만 하루만에 실력을 평가하는 제도에는 분명히 한계와 잔인함이 공존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기업 인터뷰도 유사합니다. 지원자는 인터뷰에 참석하는 직원을 통해 회사에 대해 짐작할 수 있고, 질문을 통해 직원의 수준과 회사의 상황을 가늠할 수 있습니다. 많은 기업들이 가이드라인을 통해서 인터뷰에 참석하는 직원들에게 Do, Do not 행동강령을 제공하지만 절대적이지 않죠. 최근 채용과정에서 성차별 이슈로 문제가 된 기업에도 가이드라인은 있었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채용과정에서 인터뷰이가 인터뷰에 참석하는 사람을 평가할 수 있도록 하는 겁니다. 질문의 모호함, 상대에 대한 배려, 질문에 대한 답변과 성의까지. 지원자는 1시간 남짓한 시간 동안 직원과 회사를 평가할 수 있습니다. [ 큐레이터의 문장 🎒 ] 인터뷰이는 아래와 같은 질문을 통해 회사를 평가할 수 있습니다. ➊ 더 구체적으로 무슨 일을 하게 되나요? ➋ 가장 시급한 일이 무엇인가요? ➌ (제게) 기대하시는 바가 있나요? ➍ 요즘 회사(팀)에서 가장 큰 고민은 무엇인가요? ➎ 저와 같이 일하게 될 분들은 어떤 분들인가요? ➏ 리더, 대표님은 어떤 업무 스타일인가요? ➐ 회사의 올해 목표는 무엇인가요? ➑ 3개월 이내에 달성해야 하는 목표는 무엇인가요? ➒ 그 서비스 타깃 고객은 누구인가요? [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 📮 ] 커리어리, 《이유진 큐레이터 - 지원자도 회사를 평가합니다》 https://careerly.co.kr/comments/18300

지원자도 회사를 평가합니다. 이렇게요.

brunch

2021년 3월 21일 오전 1:56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