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는 창의성보다 컨셉> 1. 기업과 브랜 | 커리어리

<브랜드는 창의성보다 컨셉> 1. 기업과 브랜드의 가치를 어떻게 한 번에, 제대로 전달할 수 있을까? 2. 브랜드의 이야기를 함축적으로 표현하고, 또 커뮤니케이션 방향의 기준점이 되어주는 것이 바로 ‘컨셉’이다. 브랜드 방향의 기준점이 될 뿐 아니라, 사실상 브랜드 전체를 움직이게 하는 구심점이기도 하다. 3. 브랜드 컨셉은 브랜드의 중심이자 모든 것이다. 브랜드가 가야 할 길을 명확히 하고, 의사 결정하는 시간을 줄여준다.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 브랜드를 만나더라도 브랜드에 대한 공통된 이미지를 형성하게 한다. 4. 브랜드 컨셉은 자사만을 위해 존재하는 단어여야 하며, 브랜드의 정체성을 확실히 드러낼 수 있어야 한다. 브랜드 컨셉이 독특할 필요는 있지만, 표현하는 단어가 독특한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5. 내부 임직원 모두가 공감할 수 있어야 하며, 또 타사와는 확연히 구분돼야 하고, 소비자가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 6. 그래서 브랜드 컨셉을 만들려고 하기보다 먼저 브랜드 전반을 살펴보고, 정체성을 확립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 7. 고객이 공감하기 위해서는 직원이 먼저 브랜드의 이해도가 높아야 한다. 브랜드에 진정으로 공감하고, 체화돼야 한다. 8. 그래야만 거래처와 만날 때, 협업할 때, 그리고 고객에게 브랜드 가치를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다. 9. 컨셉은 알리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에게 영감을 주는 방식으로 작동해야 한다. 그저 브랜드의 컨셉을 느끼고 경험하게 하면 된다. 10. 컨셉은 커뮤니케이션의 도구가 아닌 브랜드의 존재가치이다. 컨셉은 브랜드 그 자체로 존재해야 한다. 11. 그리고 우리는 끊임없이 컨셉을 소비자 접점에 심어 두어야 하며, 소비자가 경험하도록 만들어야 한다. 12. 브랜드 컨셉을 만들고 유지하는 일은 어렵지만, 브랜드 컨셉을 명확히 하면 커뮤니케이션이 더 쉬워진다. 13.브랜드 컨셉에 맞는 비주얼(visual)과 버벌(verbal)의 톤&매너가 보다 명확해지고, 독특한 브랜드 컨셉은 그 자체로 브랜드 슬로건이 되기도 한다. 14. 브랜드 컨셉을 그 어떤 독창적인 것이라고 생각하지 말자. 더욱 명확하게 함께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다면, 그리고 계속해서 실행하고 있다면 그보다 좋은 브랜드 컨셉은 없다.

브랜드 컨셉은 '크리에이티브'가 아닙니다 > 브랜드 이야기/구아정

패션포스트 - 깊이 있고 재미있는 패션과 라이프스타일 이야기

2021년 3월 28일 오전 9:42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웹의 역사와 보안과 인증과 UX에 대한 이야기 기존 웹2에서 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시도가 일차원적인 접근으로밖에 이루어지지 않고 있었고, 말도 안될만큼 단순한 시도가 보편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음에 놀랐다. 풀어야 하고, 풀 게 많은 문제지만 동시에 풀어야만 하는 문제. 다행히 웹3에서 기획자가 필요없을 일은 없을 것 같다. UX와 보안은 필연적으로 맞닿아 상충할 수밖에 없는걸까? 이 딜레마를 어떻게 다르게 볼 수 있을까?

Log into Facebook | Facebook

facebook.com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