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의 집' 대표가 이야기 하는 성장 스 | 커리어리

✅ '오늘의 집' 대표가 이야기 하는 성장 스토리 1️⃣ 우연히 지인의 집에 방문하고 그 집에서 그 사람의 취향이 고스라니 담겨져 있는 것을 보고 충격을 받음. 이렇게 인테리어를 통해서 공간이 바뀔 수 있다는 것을 사람들이 알 수 있다면 좋겠다고 생각함. 2013년에 대표 혼자 시작, 코파운더를 만나기 까지는 6개월 소요. 2️⃣ 시작은 '콘텐츠' / 전문가들의 인테리어 사례를 소개하는 것으로 시작. 사람들이 공감하지 못하는 것을 발견하고, 유저들의 사례를 보여주는 것으로 방향 전환. 그 후 공감이 더 늘어남을 체감함. 3️⃣ 콘텐츠만 쌓는 기간 2년. 좋은 프로덕트를 만들면 비즈니스 모델은 언제든 만들 수 있다는 믿음으로 버텼지만, 매출이 없어서 가지고 있던 돈이 떨어져 가는 상황. 커머스를 도입하고 투자를 유치. 4️⃣ 첫 커머스 도입은 1달간 0원 이라는 처참한 결과를 보였음. 그 당시는 엄청 충격적이었지만, 꾸준한 변화와 수정을 통해 현재의 '오늘의 집'이 되었음. 한가지 묘수가 있었던 것은 아니라 매달 매달의 개선이 모여서 1~2년간 지속이 되면서 발전함. 5️⃣ 그 과정 속에 중요했던 것은 결국 '데이터' / 고객의 여정을 분석하고 이탈이 많은 페이지에서 왜 이탈하는가를 고민하고 가설을 세워서 수정해나가다 보면 결국에는 구매 전환율이 높아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음. 끊임 없는 분석을 함. 🤔 저번에 어떤 기사를 공유했었는데, 요즘 뜬다는 서비스들의 공통점이 이 영상에서 나온다. - 콘텐츠를 통해 사람들을 모은다 - 커머스를 도입해서 그 사람들이 고객이 된다 - 데이터 분석으로 통해 고객들의 구매 전환율을 높인다

한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버티컬 스타트업 '오늘의집' 성장 이야기

YouTube

2021년 4월 1일 오후 9:44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 비즈니스의 성공을 도와주는 디자이너의 생각법 1️⃣ 아이디오는 1991년 미국 캘리포니아 팔로알토에서 출발했습니다. 애플이 출시한 최초의 마우스, 마이크로소프트의 첫 번째 인체공학적 마우스 등 혁신적 제품으로 유명합니다. 2️⃣ 하지만 아이디오가 정말 탁월했던 건 제품 디자인만이 아니었습니다. 아이디오는 디자이너들은 어떻게 세상을 관찰하고, 어떻게 창의적인 결과물을 내놓는지를 세상에 알렸습니다. 디자인 씽킹 프로세스를 통해서죠. 3️⃣ 내가 어렸을 때 디자인이라고 하면 누구나 제품을 만들거나 그래픽을 그리는 일을 떠올렸습니다. 미학적 디자인의 세계죠. 디자인이란 취향에 관한 것이고, 안목을 지닌 몇몇 사람들이 하는 것이고, 경영하는 사람들은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라고들 생각했죠. 그래서 디자인이 비즈니스 깊숙이 파고들지 못했던 거예요. 4️⃣ 켈리는 디자인의 정의가 달라져야 한다고 생각했어요. 디자이너가 내놓는 결과물이 아니라 디자이너가 생각하는 방식 자체가 비즈니스에 더 중요하다고 알렸습니다. 디자인 씽킹은 크게 다섯 단계로 나뉩니다. 1. 공감 / 2. 정의 / 3. 아이디어 도출 / 4. 프로토타입 제시 / 5. 테스트 5️⃣ 디자인 씽킹의 핵심은 첫 번째 단계, 공감에 있습니다. 사용자를 관찰하는 것을 넘어, 이들의 입장에서 문제를 발견하는 과정입니다. 이 단계에서 가장 중요한 건 겸손한 마음입니다. 켈리 교수는 늘 “자아를 버려야 한다”고 강조하곤 했습니다. "중요한 건 내 생각을 버리는 겁니다. 오직 사용자만 바라봐야 해요. 사용자가 편하다고 느끼나? 사용자가 만족하나? 사용자가 궁극의 리뷰어가 돼야 해요.” 6️⃣ 켈리는 언제나 “디자인은 단체전”이라고 강조합니다. “천재적인 한 사람이 디자인을 완성하는 게 아니에요. 사용자의 목소리를 듣는 것부터, 동료의 아이디어에 귀를 기울이는 것까지. 좋은 디자이너가 되려면 경청하는 능력이 있어야 합니다.” 7️⃣ 사용자를 관찰하며 문제를 정의하고 해결책을 찾는 것. 어찌 보면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데 가장 필요한 자세죠. 켈리 교수는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내는 것이 내겐 가장 중요한 일처럼 여겨진다”고 말합니다. 8️⃣ 디자이너의 생각법을 널리 알려 온 켈리 교수. 그는 “누구나 디자이너가 될 수 있다”고 강조합니다. 단 자신감이 중요합니다. 그가 최근 10여년 간 강조해 온 ‘창조적 자신감’이에요. 켈리 교수는 창조적 자신감을 갖기 위한 선행 조건 중 하나로 ‘믿음’을 꼽습니다. 9️⃣ “사람들이 창의적이라는 걸 기억하게 할 만한 장치를 만들면 돼요. 가장 좋은 건 프로젝트를 아주 작은 단위로 쪼개서, 하나하나 쉽게 성취할 수 있게 만드는 거예요. 그걸 몇 번 반복하면, 어느 순간 ‘아, 내가 창의적인 사람이구나’하는 깨달음이 와요.” 🤔 좋은 디자인은 뭐지? 라는 질문에 시각적인 완성도만이 답이라고 생각했던 때가 있었다. 하지만 아이디오(IDEO)의 데이비드 켈리는 디자인 결과물보다도 디자이너가 생각하는 방식 자체가 중요하다고 이야기 한다. 문제를 발견하고 해결 방안을 생각해내는 그 방법 자체를 통해서 비즈니스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 그것이 바로 디자인 씽킹. 디자이너 만이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누구나 이 방법을 통해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낼 수 있다. 풀리지 않는 문제가 있다면 디자인 씽킹을 활용해보자.

데이비드 켈리 : IDEO를 만든 디자인 구루가 말하는 '창조적 자신감'

LongBlack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