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음악은 말이 필요 없습니다. 가르치려고 하거나 설명하려고 들지 않아서 좋죠. 그땐 나를 가만히 내버려두는 시간입니다." 회사에서도 집에서도 '말'의 천국이다. 중년 남성들이 '말'을 피할 수 있는 '조용한 놀이터'를 찾기 시작했다. 미술관과 클래식 음악·무용 공연장 만한 곳이 없었다.

'말 없는' 예술이 좋다, 발레·전시에 빠진 중년 남성들

Naver

'말 없는' 예술이 좋다, 발레·전시에 빠진 중년 남성들

2019년 12월 9일 오전 12:04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