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글의 2029년 개발 발표로 다시 주목받 | 커리어리

< 구글의 2029년 개발 발표로 다시 주목받는 양자컴퓨터 > 구글은 최근 캘리포니아 산타바바라에 새로운 양자 AI 캠퍼스 구축을 발표했다. 이 캠퍼스에서 2029년까지 양자컴퓨터를 제작할 것이라고 한다. 이 발표 이후 다시금양자컴퓨터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사실 양자컴퓨터에 대한 관심은 MIT가 2018년 10대 혁신기술로 양자컴퓨터에 주목하면서부터다. 특히 IBM, 구글 등 잇달아 상용화 계획을 발표하면서 이목을 끌었다. 현재 미국과 일본, 중국, 캐나다 등이 앞서가고 있으며 2024년에 100억 달러 시장규모가 전망된다. ◇양자컴퓨터의 개념과 기대 효능 양자 컴퓨터란 양자 역학 고유의 중첩과 얽힘 등의 원리를 활용, 다수의 정보를 동시에 초고속으로 처리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컴퓨터다. 여기서 중첩은 기존 컴퓨터가 0과 1로 구분되는데 비해 0이면서 동시에 1인 상태를 의미하며, 얽힘은 아무리 멀리 있어도 한쪽의 동작에 따라 반대쪽의 동작을 예측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이런 기능을 보유함에 따라 기존 컴퓨터가 숫자 계산 시에 한 번에 한 개씩 계산을 수행하는 데 비해 양자 컴퓨터는 한 번만으로 계산을 수행할 수 있다. ◇양자컴퓨터 개발 배경 양자컴퓨터 개발 배경은 기술 진화다 ◇세계 각국의 양자컴퓨터 개발 동향 글로벌 시장 조사기관에서도 안보적 측면에서 암호화 보안, 신무기 개발, 통신 감청 등에서 발전 가능성이 크고 경제적 측면에서 신약, 재생 에너지, 전기차 등 산업 전 분야에서 활용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홈랜드 시큐리티 리서치는 세계 양자컴퓨터 시장이 오는 2024년에 100억 달러(제품과 서비스 85억 달러, R&D분야 22억 달러) 규모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캐나다는 1999년 양자컴퓨팅을 표방한 최초의 기업이자 최초의 양자컴퓨터 상용화 기업인 D-웨이브 시스템스(D-Wave Systems)가 있기 때문이다. 캐나다는 정부가 대학과 연합해 연간 300만~500만 달러를 R&D에 투자하고 있다. 미국은 세계 최고의 양자컴퓨터 선도 기업인 구글과 IBM, 인텔 등이 소재한다. 일본도 슈퍼컴퓨터 분야에서 세계적 강국인데 이를 능가하는 양자컴퓨터 개발을 위해 다양한 연구를 하고 있다. 중국은 2018년부터 5년간 1000억 위안(약 17조 원)을 투입해 초고속 양자컴퓨터 개발에 나서고 있다. 중국의 한 연구팀은 62큐비트 프로그래밍이 가능한 초전도 양자 프로세서를 성공적으로 설계했다. ◇양자컴퓨터 개발 과제 연산 처리과정에 발생하고 있는 오류, 양자통신과 융합 등 양자 컴퓨팅 네트워크의 구현 등이 남아 있다. ◇양자컴퓨터 개발 관련 주요 성과 양자 컴퓨터는 초고속 병렬 컴퓨팅 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특정 알고리즘을 통해 암호화, 빅데이터 최적화, 재료 설계와 약물 분석과 같은 중요한 사회적 및 경제적 문제를 해결하는 고전 컴퓨터의 능력을 기하급수적으로 가속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제약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사용 가능한 모든 약물 분자 후보에서 가장 유망한 약물 분자 조합을 신속하게 선택할 수 있다. 5년 내에 제약 분야에서 초전도 양자 컴퓨터를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 세부사항은 링크를 참고해주세요.

구글의 2029년 개발 발표로 다시 주목받는 양자컴퓨터

글로벌이코노믹

2021년 6월 1일 오전 1:27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더 많은 인사이트를 둘러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