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원의 온보딩 프로그램에 대해서 더 체계화 | 커리어리

신입사원의 온보딩 프로그램에 대해서 더 체계화를 시키기 위해 고민하다가 본 우아한 형제 기술 블로그에 있는 <How to onboard a new hire> 관련 글을 흥미롭게 읽었다. 회사에서의 첫인상이 크게 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나도 경험을 통해 느꼈던 것 같다. 서로의 미래를 마주하는 순간에 일방향적으로 회사만 알리기보다는 신입사원의 성향이나 강점, 회사내에서 기대되는 역할에 대해서 더 귀기울여 보는 것이 중요하다. :)

How to onboard a new hire / 신규입사자 조직안착 과정 - 우아한형제들 기술 블로그

우아한형제들 기술 블로그

2021년 6월 6일 오전 11:23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Google에서 발견한 효과적인 팀의 비밀 - 코드명 프로젝트 아리스토텔레스 누가 팀에 있느냐가 아니라 팀이 어떻게 협력하느냐가 더 중요하다 1. 심리적 안전 - "내가 우리 팀에 실수를 해도 내게 비난하지 않는다." 2. 신뢰성 - "팀원들은 무언가를 하겠다고 말하면, 그들은 시간에 맞춰 잘 수행한다." 3. 구조 및 명확성 - "우리 팀에는 효과적인 의사 결정 프로세스가 있다." 4. 의미 - "내가 팀을 위해 하는 일은 나에게 의미가 있다." 5. 영향 - "나는 우리 팀의 작업이 조직의 목표에 어떻게 기여하는지 이해한다." 팀 효율성과 관계 없는 요인들 : - 같은 사무실에 함께 앉기 - 합의에 따른 의사결정 - 팀원의 외향성 - 팀원들의 개인실적 - 워크로드 크기 - 선임 순위 - 팀 규모

re:Work

Rework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