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가 전세계 모바일 전시회인 MWC2020에 참석한다는 기사입니다. 자동차 업계에서 사실 과거만 해도 전자제품들은 가솔린 엔진을 도와주는 부가기기에 불과했습니다. 하지만 이제 가솔린 엔진이 사라지고 자동차라는 제품이 전자제품의 카테고리로 들어가려 하고 있습니다. 생각해보면 모바일이라는 뜻 자체가 차량하고도 잘 연결되기도 하는 것 같습니다. 자동차 업계의 이야기로 치부하기엔 운송영역은 사회 인프라의 핵심 축입니다. 어느 분야에 있던지 모빌리티업계의 변화에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할 때인것 같습니다.

기아차, 국내차 처음으로 MWC 간다

한국경제

기아차, 국내차 처음으로 MWC 간다

2020년 1월 3일 오전 10:44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개발자를 위한 백엔드 로드맵 필독 아티클 모음

지금 바로 확인해보세요!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