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협업의 필요성 | 커리어리

김성제

HRer

#이메일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협업의 필요성, 업무 효율성 제고를 위해 예전부터 지금까지 많은 고민과 노력을 하고있다. 그 결과로 수많은 협업툴이 생겨나고 구성원들간 정보 교환의 수단과 방법이 발전해 오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이 부분이 더 활성화 됐다. 그럼에도 불구하고......인터넷이 생기면서부터 아직까지 업무에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것이 이메일이다. 내가 업무를 하는 비중의 몇%가 이메일이 차지하고 있을까? 과연 이메일은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있는 수단인가? 라는 질문을 던지게 한다. 실제로, 정신적 측면에서 이메일은 사람들을 더 피폐해지게 한다고 이 글은 설명한다. 이 부분은 나도 동감한다. 사람 간 커뮤니케이션이 가장 활발히 이뤄지는 방법은 단연 얼굴을 맞대고 대화하는 것이 최고라 생각한다. 이메일은 이 부분에서 보완적 역할을 한 것인가 아니면 더 퇴보하게 하는 역할을 한 것일까? 어떤 일이든 사람이 하는 것이기에 이메일을 포함한 모든 온라인 수단들은 예전부터 조금씩 커뮤니케이션 스트레스를 축적하고 있진 않았을까? 여러 고민을 하게 만드는 글이다.

기자답게 선비처럼 : 네이버 블로그

Naver

2021년 6월 16일 오전 1:25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민/관/군 함동위원회 > 병영문화 개선을 위한 병사 계급체계 단순화 국방부에 권고 요청 [병사 계급 4단계에서 3단계로 단순화] : 이등병 사라짐. : 일병 > 상병 > 병장 으로 단순화 * 얼마 전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 DP라는 드라마를 다 보고 나서는 가슴이 먹먹해졌었다. 괴롭힘의 정도와 강도에 너무 놀랐고 방법의 잔임함에 또 한번 놀라고 가슴 아팠다. * 물론 군대 내에서 발생하는 구타 등 악습들은 없어져야하고 없애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마련해야 한다. 그런데 정말 계급체계를 단순화 한다고 해결될거라 생각한건가? 군대 내에서 사회적 이슈가 터질 때 마다 휴대폰 사용, 동급병 내무반 생활 허용 등 파격적이고 다양한 개선방안을 도입한 건 알겠는데....과연 이런 것들이 '군'이라는 특수한 조직에 어울리는지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이런 방안들이 오히려 문제를 더 키우고 아닌지 고민해야 하는 건 아닐까....

[천자 칼럼] 이등병이 사라진다?

Naver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