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담하다 창업한 회사 '으흠'…"칙칙한 화상회 | 커리어리

농담하다 창업한 회사 '으흠'…"칙칙한 화상회의에 슈퍼파워를" 필 리빈 mmhmm·에버노트 창업자 중앙 인터뷰. 코로나가 터지면서 화상회의 보조도구 SaaS창업. 실리콘밸리에서 아칸소주로 이주. 그리고 새 창업 1년만에 1억불을 투자받음. 에버노트 아태 지사장을 했던 Troy Malone 이 mmhmm에도 함께 하고 있습니다. 엄청난 펀딩 성공을 축하합니다!

농담하다 창업한 회사 '으흠'..."칙칙한 화상회의에 슈퍼파워를" [팩플]

Naver

2021년 7월 9일 오전 1:14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테라폼네트웍스 권도형 대표의 독점 인터뷰가 WSJ에 실렸네요. 그리 긴 인터뷰는 아니었던 것 같고 특별히 새로운내용은 없습니다. 그동안 그에 대해서 쌓였던 부정적인 이미지를 바꾸는데 도움되는 내용이 아니네요.

Do Kwon's Crypto Empire Fell in a $40 Billion Crash. He's Got a New Coin for You.

WSJ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