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도 OTT 진출 한다 > 삼성TV·갤럭 | 커리어리

< 삼성도 OTT 진출 한다 > 삼성TV·갤럭시폰으로만 보던 ‘TV플러스’ 경쟁사 제조 PC로도 볼 수 있는 웹 버전 출시 “이용자층 확대…스트리밍 전쟁 뛰어들었다” 광고 기반 무료 OTT서 美 강자들과 경쟁 예고 삼성이 삼성 제품 사용자들에게 제공하고 있던 TV 플러스 서비스를 이제 누구나 이용가능 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 TV 사업의 수익 구조가 제품 판매에서 동영상 서비스, 광고 중심으로 변화 중인 상황에서 삼성도 이 변화를 따라가기 위해 OTT 시장으로 뛰어든다. 현재 TV 플러스는 지난 3월 기준 전 세계 14개국에서 1500만여명이 이용하고있다.

삼성의 OTT 진출 서막?...TV플러스, 삼성TV·폰 없이 누구나 본다

조선비즈

2021년 7월 13일 오후 11:36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