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의 결과물은 레버리지의 총합이다. 관리자 | 커리어리

관리자의 결과물은 레버리지의 총합이다. 관리자의 결과물은 관리하는 부서의 결과물 + 관리자의 영향력이 미치는 관련 부서의 결과물이다. 관리자는 어떻게 결과물을 향상 시킬 수 있을까? 관리자의 결과물은 레버리지의 총합이기 때문에 레버리지가 높은 활동에 투자해야 한다. 레버리지가 높은 활동의 특징은 다음과 같다. 1. 한 사람의 관리자가 많은 구성원에게 영향을 미친다 2. 장기간에 걸쳐 영향을 미친다 3. 독특하고 핵심적인 지식이나 정보를 제공하여, 대규모 집단의 업무에 영향을 미친다. 레버리지가 높지만 긍정적일 수도 있고, 부정적일 수도 있다. 독특한 스킬과 지식을 지닌 관리자는 많은 사람의 업무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레버리지가 높으면서 긍정적이다. 그러나 1)실의에 빠진 관리자, 2)결정을 미적대는 관리자, 3)관리자의 간섭은 고 레버리지이지만 부정적이다. 레버리지를 높이는 방법 중 하나는 업무의 위임이다. 그러나 업무를 위임했다고 하여, 손을 떼는 것은 업무를 포기하는 것과 같다. 위임한 업무가 기대에 부응하여 진행되는지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해야한다. 그럼 자신이 잘하는 것과 부족한 것 중 어떤 업무를 위임 해야할까? 자신이 가장 잘하는 활동을 위임해야 모니터링하기가 쉽다. 모니터링은 프로세스 내 최저 가치 단계에서 해야 한다. 예를 들어 보고서 작성을 위임한다면 초안을 검토해야 한다. 내용의 기초적인 문제를 잡아내지 못한 상태로 최종본을 다듬도록 해서는 안된다. 모니터링은 얼마나 자주 해야 할까? 직원의 경험과 성숙도에 따라 체크 횟수를 다르게 결정한다. 세부사항 모두를 체크하는 것이 아니라, 만족스럽게 일이 진척되고 있다는 정도만 확인하면 된다. 그 이상은 간섭으로 이어진다. - <하이아웃풋 매니지먼트>

2021년 7월 14일 오후 10:17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진정으로 심플한 제품은 적게 갖춘 제품이 아니라 제대로 갖춘 기능을 심플하게 만든 제품이다. 말하자면, 복잡함을 단순하게 풀어내는 제품이 진짜 심플한 제품이다." "고객이 원하는 것을 만들어야 할 때는 이 기능이 왜 필요한지나 어떻게 생겨야 하는지 보다, 언제 필요한지 물어보는 것이 더 큰 도움이 된다" "이메일 서비스를 만든다면 수신 발신 기능을 60으로 만들고 나머지를 대강 20에 만드는 것보다, 수신 발신 기능부터 100을 만드는 것이 더 중요하다." "자동차를 만든다면 처음 만들어야 할 것은 스케이트보드가 아니라 모터 동력으로 움직이는 심플한 자동차를 만드는 것이다." "Shopify에서 제품을 이끄는 Alex Danco는 제품 팀의 원칙 중 하나로 "핵심은 제대로, 핵심이 아닌 것은 가능하게만 만든다"를 세웠다"

심플한 프로덕트를 만드는 법

craft + alchemy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