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세 서비스와 콘텐츠가 만나면?!✨ 대학원에 | 커리어리

✨운세 서비스와 콘텐츠가 만나면?!✨ 대학원에서 미술심리치료를 공부하면서 심리 서비스를 조사하던 때가 있었는데요. 심리 서비스보다 관심이 가던게 바로 운세 서비스였어요. 힘들고 나약해질 때 답을 얻고싶은게 사람의 자연스러운 심리니까요. 그중에 ‘신선하다’는 생각이 든 서비스가 바로 ‘포스텔러’였습니다. 캐릭터들이 일명 요새 언어로 친구한테 설명해주는 것 같은 느낌이었거든요. 운세 시장도 ‘콘텐츠’가 차별성이 될 수 있다는 걸 느낄 수 있는 ‘포스텔러’의 이야기입니다. 참고로 힐링서비스를 콘텐츠적으로 잘 풀어낸 곳으로 ‘헬로우봇’도 있는데, 이 서비스도 한 번 사용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현모양처가 좋은 운세? 요즘은 아니죠".. 2030 겨냥한 운세 앱 포스텔러ㅣ인터비즈

네이버 블로그 | 레즐리의 톡톡한 이야기

2021년 9월 30일 오후 1:55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더 많은 인사이트를 둘러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