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날 안된다고 말하는 개발자의 이유는?] 저 | 커리어리

[맨날 안된다고 말하는 개발자의 이유는?] 저는 퍼포먼스 마케터로서 데이터 트랙킹 및 위해 개발자 분들께 업무 요청을 많이 합니다. 하지만 요청 시 개발자 분들에게서<어렵다>, <안된다>라는 답변을 먼저 듣게 됩니다. 개발자분들이 <어렵다>, <안된다> 답변을 맨날 하는 이유는 아래와 같습니다. ✅ 한번 만들어 놓으면 수정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다. ✅ 개발자 분들은 최소에서 최대를 항상 생각한다. 하지만 요청드리는 작업들을 안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면 어떻게 개발자분들과 소통하고 설득해야 할까요? ✅ 그냥 지나가듯이 요청하지 않는다. ✅ 적용되는 기능이 서비스에 왜 필요한지, 실제 상세기능은 어떤 것이 필요한지 설명한다. 그리고 얼마나 소요되는지 확인 한다. ✅ 기존에 있던 기능들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확인한다. ※ 해당 글은 <개발자 번역기> 매거진의 내용을 요약한 글입니다.

왜 개발자는 맨날 안된다고 말할까?

brunch

2021년 10월 29일 오전 1:57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성장 위한 마케팅 콘텐츠 전략🔝] 브랜드를 성장시키기 위해서 브랜드의 현재 상황 및 위치를 알고 이에 적합한 마케팅 전략을 구사해야 합니다. 하지만, 마케팅 전략만 있으면 안됩니다. 마케팅 전략에 적합한 콘텐츠 전략도 함께 있어야 합니다. 각 브랜드는 마케팅 전략에 적합한 콘텐츠 전략을 어떻게 끌어내야 할까요? 이를 위해서는 <3가지 고민>을 해봐야 합니다. 🔥브랜드가 목표로 설정한 지표는 무엇인가? (퍼포먼스 목표와 브랜딩 목표) 🔥브랜드의 그로스 사이클 위치는 어디인가? 🔥어떤 콘텐츠 메시지로 전달할 것인가? (제안 메시지, 상품 메시지, 페르소나 등) 위 3가지 고민을 통해 우리 브랜드가 어디에 있는지, 어떤 지표를 중점으로 볼 것인지와 지표를 달성하기 위해서 어떤 메시지 혹은 페르소나를 담아 낼 것인지가 도출 되기 됩니다.

그로스 사이클에 따른 콘텐츠 전략 | 마케팅 지표 설정

brunch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