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FT의 핵심은 가격이 아니라, '재미'입니 | 커리어리

<NFT의 핵심은 가격이 아니라, '재미'입니다> 1. 대체불가 래퍼 마미손이 대체불가토큰(NFT) 시장에 미술작가로 데뷔했다. 2. 마미손의 첫 NFT 콘텐츠 ‘수플렉스 더 트로피(Suflex the trophy)’는 디지털 자산 수집 플랫폼 파운데이션에서 약 6100만 원에 해당하는 11.1818ETH에 낙찰됐다. 3. 이에 대해 마미손은 이렇게 말했다. “NFT에서 주목할 건 가격이 아닙니다. 무엇보다 (콘텐츠에) 맥락이 있어야 하고, 스토리텔링이 필요합니다. (창작자에게) 낙찰가보다 중요한 건 재미입니다” 4. "NFT에서 재미가 없으면, ‘펌핑’(가치와 무관하게 가격을 올리기 위한 집중 매수)용으로 전락합니다" 5. “마미손은 ‘하고 싶은 것을 다 하자’, ‘애처럼 굴자’, ‘철들지 말자’는 생각으로 탄생했다. 그게 마미손으로 살아가면서 가장 좋은 점이다. (그렇기에) 디지털 콘텐츠를 NFT 경매로 부칠 때 두려움은 없었다. (재미 있는 일을 시도하는 것이니까)”

[인터뷰] 마미손 “NFT의 핵심은 돈이 아니라 재미야”

Naver

2021년 11월 21일 오전 12:54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