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경하는 아이키에 대한 기사를 가지고 왔습니다 | 커리어리

존경하는 아이키에 대한 기사를 가지고 왔습니다. 2022년이 된지 일주일이나 지났는데도, 아직도 2021년의 춤바람에서 조금도 빠져나오지 못했습니다. 어떻게 저렇게 단단한 멘탈을 가지고 있을까, 늘 감탄하게하고 태도를 닮고 싶게 만드는, 키는 아이 키이지만, 영성은 커다란 아이키의 기사 함께 보시죠.

"춤으로 틀을 깨부수고 싶다"...여자를 돕는 여자, 아이키

한국일보

2022년 1월 7일 오전 4:13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서피비치의 성공을 분석한 롱블랙 글입니다. 무료로 빠르게 읽으셨으면 하는 마음에 링크와 요약을 퍼다 나릅니다 :) 1. 박준규 대표는 스키장에서 레저 산업을 배웠대요. 초심자를 끌어들여야 사업이 성공한다는 것, 계절을 타면 한계가 분명하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2. 해운대에선 바다 비즈니스를 배웠어요. 해변이 잘 되려면 야간 콘텐츠가 있어야 한다는 것과 허가를 받으면 바다가 사업 무대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죠. 3. 세계 유명 해변의 사진을 보며 사업지를 물색했대요. 동해 바다에서도 양양을 선택한 건, 1년 내내 사업을 할 수 있는 미지정 해변에 일자로 뻗은 해안선 때문이었어요. 4. 서피비치가 연매출 30억원을 돌파할 정도로 성장할 수 있었던 건 광고 비즈니스를 연계한 덕분입니다. 코로나 선셋 페스티벌 유치 이후엔 영업을 할 필요가 없을 정도로 글로벌 브랜드들이 몰려들었습니다. 5. 가장 원하는 성취를 이룬 후, 가장 크게 아팠습니다. 일 만으로 행복해질 수 없다는 걸 깨달았죠. 놀고, 사랑하고, 동료와 연대하는 등 적절한 밸런스가 필요합니다.

서피비치 : 서퍼의 성지 양양 하조대, 다시 선셋 파티가 시작됐다

LongBlack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