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은 왜 콘텐츠 비즈니스에서 한국을 이길 | 커리어리

<일본은 왜 콘텐츠 비즈니스에서 한국을 이길 수 없는가> 1. 최근 일본의 영화 평론가 마에다 유이치는 ‘일본 영화는 왜 한국 영화에 이길 수 없는가?’라는 제목을 글을 썼다. 2. 그는 자신의 글에서 이렇게 썼다. “영화 혹은 방송이든 일본인으로서 분한 점은 화제의 중심이 되는 것이 최근엔 한국 작품뿐이라는 점이다”라고. 3. ‘기생충’, ‘오징어 게임' 등이 전 세계를 열광시키면서 엔터테인먼트 업계에서 한국과 일본의 격차가 벌어지고 있다는 것을 지적한 것인데, 4. 실제로 일본 영화는 한때 <라쇼몽>, <7인의 사무라이> 등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명성을 떨치던 과거의 영광을 뒤로하고 긴 침체기에 빠져 있다. 5. 마에다 유이치는 (내수 시장에 만족해) '모험'을 하지 않고, 배급사 중심의 유연성 없는 생태계가 지금의 재미없는 일본 영화를 만든 주범이라고 분석했다. (=그만큼 한국 콘텐츠 생태계가 역동적이라는 의미이기도)

日 영화 평론가 `일본은 왜 한국을 이길 수 없는가`

AP신문

2022년 2월 2일 오후 11:50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