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로 영국 경제가 폭망하는 중에 라이브 | 커리어리

브렉시트로 영국 경제가 폭망하는 중에 라이브 음악 시장도 위기에 놓였다는 기사. 물론 코로나 탓도 있다. 하지만 핵심은 브렉시트로 자초한 영국의 경제적 고립이다. 이러한 경제 위기는 노동계급의 소비를 축소시킨다. 록과 팝의 핵심 소비자는 바로 그들이다. 영국의 티켓 가격은 2016년 이후 34.5%나 상승했다. 작년 12월에는 30년 만에 최악의 생활비 상승률을 찍으며 인플레이션도 5.4%나 치솟았다. 영국이 앞으로도 음악계의 킹덤을 유지할 수 있을까? 미래는 그리 밝지 않다.

'Working class people are getting priced out': cost-of-living crisis spreads to live music

the Guardian

2022년 2월 7일 오전 11:06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