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정이 필요 없는 제품을 만드는 게 가장 좋죠 | 커리어리

설정이 필요 없는 제품을 만드는 게 가장 좋죠. 그러나 피치 못한 상황은 늘 생깁니다. 어떻게 해야할까요? 그럴 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이전 회사에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차량 설정 앱을 디자인하며 고민했던 내용을 적어보았습니다.

설정 미로에서 살아남기 위한 설정 UX 디자인 가이드

brunch

2022년 3월 17일 오전 12:35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디자인 리드로 일을 하다보면 문제 정의가 잘못되어 있거나, 풀고 있는 문제를 잘 이해하지 못하는 상태에서 디자인을 하면서 헤매고, 어려워하는 동료들을 종종 보게 됩니다. 어떤 이유에서 헤매는지, 그래서 어떻게 해야 올바른 문제를 찾을 수 있는지 한 번 정리해보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프로덕트 디자이너의 문제 정의라는 주제로 글을 짧게 적어봤습니다. 재밌게 읽어주시고, 피드백이 있다면 남겨주시고, 문제 정의할 때 본인만의 방법론 혹은 더 좋은 방법이 있다면 소개해주세요!

프로덕트 디자이너의 문제 정의

brunch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