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제품은 훌륭하지만 시장 반응이 싸늘한 경 | 커리어리

1. 제품은 훌륭하지만 시장 반응이 싸늘한 경우를 종종 봅니다. 일명 ‘저주 받은 걸작'은 시대를 앞서 태어난 경우가 많더군요. 그런데 왜 당신에게 그런 일이 일어났지요? - "중요한 건 우리가 표적 시장이 원한다고 말했던 ‘바로 그 제품’을 만들어 내놓았다는 거예요. 제품이 너무 완벽해서 더 충격이었죠. 훌륭한 투자자들을 확보했고 노련한 엔지니어와 제품 관리자, 마케팅팀을 갖추고 있었으니까요. 어찌 된 영문이었을까. 샅샅이 살펴보니 원인은 하나로 모였어요. "우리가 원하는 제품은 만들었지만 시장이 원하는 ‘될 놈(the right product)’을 만들진 못했다." 2. ‘프리토타이핑’을 구체적으로 정의해 주시지요. - "프리토타이핑은 특정 서비스나 제품, 공간을 만들기 전에 ‘이것이 시장에서 원하는 게 맞나?’를 확인하는 소비자 테스트예요. 그러니까 프리토타이핑은 ‘우리가 정말 이것을 만들어야 하나?'에 답하는 과정입니다. 반면 프로토타입(prototype시제품)은 ‘우리가 이걸 만들 수 있나’를 시험해보는 물건이지요. 프리토타이핑을 거친다면, ‘저주받은 걸작'을 만들기 위해 어마어마한 돈과 시간을 쏟아붓는 일이 없겠지요." 3. 실패하는 가장 큰 이유는 뭐죠? - "계획했던 걸 만들지 못해서 실패한 적은 없습니다. 수백만 개의 실패 제품, 서비스, 기업을 조사해본 결론은 일관되게 하나였어요. 시장이 그 제품에 관심이 없었어요. 그 제품이 얼마나 잘 디자인되었든 가성비가 좋든, 상관없이요."

[김지수의 인터스텔라] "의견은 됐고 데이터로 말하라" 구글 최고 혁신가 전격 인터뷰

다음뉴스

2020년 5월 11일 오후 11:30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