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트업 대표라면 알아야 할 투자자의 단계 | 커리어리

< 스타트업 대표라면 알아야 할 투자자의 단계와 분야 > ‘스타트업들은 투자 유치를 위해 투자자의 무엇에 대한 것을 알아야 할까?’ ‘투자자에 대한 어떤 정보를 알고 있으면 좋을까?’ ‘투자자의 인성이나 능력에 대해 알아봐야 할까?’ ‘투자자의 능력이라하면, 어떤 것들이 있을까?’ 투자 관련 강의를 할 때, 항상 서두에 언급하는 부분은 투자자들의 펀드 운용측면이다. 즉 어떤 단계, 어떤 분야에 어떤 방식으로 투자하는지 등에 대해서이다. 흔히, 투자를 결혼에 비유한다. 따라서, 나와 잘 맞는지도 중요하고, 상대방의 장.단점을 파악하는 것도 중요하다. 특히, 투자자라면, 투자 자체 뿐 아니라, 우리 사업을 잘 이해하고 이를 성장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지도 확인해봐야 할 것이다. 투자란, 단순히 기업으로 자금이 흘러들어가는 것만을 의미하지 않는다. 투자자의 네트워킹이나, 조언을 통해 사업적 성장을 이루어내는 것도 필요하다. 그러나, 가장 먼저 확인해야 할 것은 바로 투자 단계와 주요 투자 분야이다. 기업들과 만나는 강의나 세미나 등의 자리에서 질문을 해보았다.. ‘어떤 VC에게 투자를 받고 싶으신가요?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되돌아오는 답변은 대부분 유명 VC를 말한다. 쿠팡에 투자한 소프트뱅크의 기사를 보고 소프트뱅크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고 싶다는 식으로. 투자자 측면을 보면, 3F, 엔젤투자자,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 PE 등의 이름을 들어봤을 것이다. 이들은 각기 투자하는 단계가 다르고, 투자 재원도 다르다. 3F나 엔젤투자자, 엑셀러레이터는 대개 기업의 초기에 투자를 한다. 금액으로는 수천에서 수억 정도이다. 최근 벤처캐피탈도 수억대 투자를 하고 있으며, 많게는 수천억의 투자를 하기도 한다. PE는 수조원대 딜을 다루기도 한다. 1. 먼저, 투자 단계를 확인해야 한다는 것은, 운용하고 있는 펀드의 규모를 말한다. 예를 들어, 100억 규모의 펀드와 1,000억 규모의 펀드는 집행하는 투자 규모가 다르다. 대개 한 펀드당 10건 내외의 투자가 이루어지기 때문에 100억 규모라면, 10억 전후의 투자가 집행되고, 1,000억 규모라면 100억 전후의 투자가 집행된다. 그렇다면, 우리 기업의 가치가 100억일 때는 1,000억 규모의 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투자자 보다는 100억 규모의 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투자자가 적합할 것이다. 규모에 따라 투자자들이 기업을 보는 관점도 다르다. 초기 일수록 대표나 팀의 역량에 집중하고, 성장할수록 그 과정과 기업의 비전, 각종 지표 등을 추가적으로 검토하게 된다. 이에 대해서는 뒤에 추가적으로 덧붙이고자 한다. 참고로, 펀드가 결성이 되면, 결성일로부터 대개 2년 이내에 펀드가 소진되므로, 펀드 결성일이 오래된 것을 보는 것은 올바르지 않다. 펀드는 대개 8년동안 운용되는데, 초기 2년은 투자집행, 중간 4년은 운용, 후기 2년은 회수를 진행한다. 2. 그 다음으로 주요 투자 분야가 어디인지 확인해야 한다. 이는 크게 두 가지 방법이 있는데, 운용하고 있는 펀드의 주목적 투자 분야가 어디인지 확인할 수 있고, 각종 기사나 투자사 홈페이지의 포트폴리오 등을 통해 알 수 있다. 주요 투자 분야가 중요한 이유는 단연 투자자가 잘 아는 분야에 투자하는 것이 기본이고, 펀드 운용 목적에 맞게 투자를 집행해야 하는 부분도 있다. 사실 당연한 부분이다. 만일 기업이 하드웨어 제품을 개발하는 곳인데, 콘텐츠나 서비스 플랫폼에 주로 투자하는 투자자에게 구애를 해도 투자 검토 자체가 쉽지 않다. 다시한번 말하지만, 투자라는 것이 은행에서 대출해주는 식으로 진행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아래 홈페이지에 접속해보면, 어떤 펀드가 운용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다. 스타트업 대표라면, 꼭 알아두어야 할 정보이다. 중소기업창업투자회사전자공시, http://diva.kvca.or.kr/div/cmn/DivDisclsMainInq 한국벤처투자, http://fundfinder.k-vic.co.kr/rsh/rsh/RshMacFnd 여담이지만, 투자자는 한번 투자하면 피투자기업과 최소 3년 길게는 10년 이상의 관계를 유지해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사업 뿐 아니라, 대표와 잘 맞는지 케미를 고려하기도 한다. 이건, 정답이 없으므로 이에 대해 논의하는 것은 PASS

[Live 중소기업] 1조5000억원...정부, 모태펀드에 태워 벤처·스타트업 키운다

매일경제

2021년 3월 2일 오전 6:4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