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조 PPL논란으로 본 향후 컨텐츠의 방향 | 커리어리

[빈센조 PPL논란으로 본 향후 컨텐츠의 방향성] 최근 빈센조조에 중국산 비빔밥이 PPL로 등장해 큰 이슈가 있었다. 하필이면 중국이 한복이나 김치를 자기들의 문화라고 주장하는 때라 한국사람이라면 누구나 민감하게 받아들일 수 밖에 없는 일이라 정말 아쉬웠다. 언제부터인가 한국에서 제작된 다양한 컨텐츠들이 전 세계인을 열광시키는 컨텐츠의 중심으로 자리잡았다. 기생충, 미나리와 같은 영화는 물론 킹덤과 같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컨텐츠까지. 이전에 우리가 불러온 '한류'와는 또 다른 흐름으로 느껴진다. '문화'를 파는 시대. 지나친 애국심을 담아 '우리나라가 최고야'를 담는 컨텐츠가 아니라 한국의 것을 오롯이 잘 담아내는 컨텐츠가 많이 생겨 나기를.

중국산 비빔밥 먹는 송중기, 훠궈 먹는 차은우...불편한 PPL

Naver

2021년 3월 21일 오후 1:54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