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대변인은 워싱턴포스트에 “우리가 수년에 | 커리어리

"구글 대변인은 워싱턴포스트에 “우리가 수년에 걸쳐 추진한 인수·합병은 투자를 촉진하고 혁신과 성장을 가속화하며 소비자에게 혜택을 주었다”면서 “우리가 진행한 인수·합병 대상 대부분은 더 적은 비용으로 더 빨리 성장할 수 있도록 우리가 투자한 소규모 기술회사”라고 했다. 워싱턴포스트도 “구글의 서비스가 대부분 무료이며 인공지능 기술 등은 생명을 구하는 의료발전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했다." 구글·애플·페이스북·아마존이 IT공룡이 될 수 있었던 비결은 ‘혁신’이 아닌 ‘거대한 인수·합병’. 본래의 사업 영역에서 시장 지배자가 된 다음 새로운 사업 분야에 진출해 인수·합병으로 수익선을 다변화하거나 경쟁자를 앞지르는 식. 시장 통제를 위해서 '복제하고, 인수하고, 제거하라’는 원칙에 따라 경쟁자를 제거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는 비판적인 시선도 존재. 워싱턴포스트의 분석.

'혁신'이 아니었다...구글·애플·페이스북·아마존이 IT공룡 된 이유

Naver

2021년 4월 26일 오전 12:44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