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자를 다시 보게 만드는 센스 있는 역질문]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나 궁금한 점 있으면 얘기해보세요.' 면접을 봤던 기업 중 반 이상이 면접을 마무리하며 이렇게 물었다. 정형화된 질문인 만큼 구직자 입장에서 면접관에 잘 보이기 위해 답변을 준비를 하는 편이다. '현재 OO 기업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슈가 뭔지 알고 싶습니다.' 혹은 '지원 직무가 이런저런 일을 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제가 더 알아야 하는 부분이 있을까요?' 같은 질문을 했다. 이 아티클은 질문의 초점을 전환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지금껏 상대에게 잘 보이기 위해 질문의 초점을 기업 쪽에 두었다면, 이 아티클은 초점을 나에게로 가져오는 방법을 알려준다. '나는 이런 장점이 있어'라고 어필할 때는 그 내용이 온전히 전달되기란 쉽지 않다. 그렇기에 간단한 질문만으로 면접관 스스로가 지원자의 장점을 곱씹는 것은 굉장한 일이다. 이러한 역질문을 활용한 화법은 마지막 면접 질문에 대한 필살기일 뿐 아니라 사회생활을 좀 더 순탄하게 만들어줄 단초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 #퍼블리매일읽기챌린지 #퍼블리뷰 #퍼블리뷰4일차

지원자를 다시 보게 만드는 센스 있는 역질문

Publy

지원자를 다시 보게 만드는 센스 있는 역질문

다음 내용이 궁금하다면?

지금 간편 가입하고 다음 내용을 확인해 보세요!

또는

이미 회원이신가요?

2021년 8월 26일 오전 12:19

댓글 1

  • 삭제된 사용자

    2021년 08월 26일

    상대에게 잘 보이기 위한 질문보다는 대화의 초점을 나에게 가져오는 질문! 밑줄 그어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