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시믹스는 1+1 행사로 레깅스 2장을 3만9000원에 팔 정도로 저가에 선보인다. 삼성물산과 LF는 레깅스를 5만~10만원대에 판매해 다소 부담스럽다는 지적이 나온다." 위 젝시믹스, 2위 안다르, 3위 뮬라웨어가 폭풍 성장하면서 레깅스 시장 내 경쟁도 치열해지는중. 근 3년 사이 출시된 레깅스 브랜드만 30개 이상. 삼성물산과 LF, BYC까지 시장에 뛰어들었지만 성과는 미비. 점차 매장을 늘려나가는 룰루레몬의 성장이 향후 이 시장의 변수.

"우리가 좀 늦었나"...레깅스 때문에 '민망해진' 대기업들

Naver

"우리가 좀 늦었나"...레깅스 때문에 '민망해진' 대기업들

더 많은 콘텐츠를 보고 싶다면?

지금 간편 가입하고 다음 내용을 확인해 보세요!

또는

이미 회원이신가요?

2021년 8월 26일 오전 1:08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