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 2주 전 스타벅스가 연 50주년 기념 이벤 | 커리어리

약 2주 전 스타벅스가 연 50주년 기념 이벤트로 촉발된 직원들의 시위가 몇 가지 생각할 점을 남겨준 채 마무리되었습니다. 1. 이벤트로 인한 직원들의 과중한 업무 부담 발생 - 과거 연간 1~2회에 불과했던 이벤트가 굿즈 발매, 시즌별 이벤트 등으로 상시 발생했는데, 경영진은 이로 인한 업무 부담에 대해서는 무지했던 것 같습니다 (알고 무시했다보다는 아예 고려하지 못한 인상) 2. 리뉴어블 상품이 과연 친환경적이라고 할 수 있는지에 대한 고찰 - 친환경 제품이라고 하지만 생산하는 것 자체가 환경에 득이 되지 않는 상황 기존 제품을 재활용하거나, 제대로 수거할 수 있는 이벤트가 필요하다는 기사가 많이 나왔죠 3. 노조 없이도 단결된 목소리를 사측에 전달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 민주노총이 손을 내밀었지만, 직원들은 이용되기 싫다며 단호히 거절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만 이례적으로 저 이벤트가 주목받았던 것 같습니다 해외에 있는 친구는 한산한 스벅에서 거의 강제로 저 리뉴어블 컵을 받았다고 하네요.. 그리고 다행히 그 덕분에 조금더 생산적인 논의가 발생할 수 있게 된 계기가 마련된 것 아닌가 싶습니다.

[이건 못 참지]'굿즈'에 폭주한 자본...스타벅스 '트럭시위'가 남긴 세 가지

Naver

2021년 10월 11일 오후 12:06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