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개발자 취준 기술 스택 고민입니다. (스타트업)

익명2022년 11월 19일

안녕하세요! 제목에서 보셨듯이 신입 개발자로 취업하기 위한 기술 스택에 관한 고민이 있습니다. 우선 저는 국비로 KDT 과정에서 자바랑 스프링 쪽을 공부했습니다. 3개월 정도요! 그리고 그 이후에 혼자서 인프런에서 김영한님 강의를 들으며 스프링 + JPA 공부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두 달 전에 중소기업에 취업을 했습니다. 스프링부트를 쓴다고 하였고 백엔드 직무를 한다길래 들어갔습니다. 그런데 막상 들어가보니 팀원이 한 명도 없고 제가 프론트엔드 리액트와 백엔드는 또 node로 해야되는 상황이 되었어요. 사수도 없었구요 😭 그래서 고민을 오래 하다가 결국 퇴사를 하게 되었습니다. 사수도 없는 상태에서 혼자서 리액트와 노드로 실무를 하기엔 제 스스로가 버티지 못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에요ㅠㅠ 그래서 다시 취준을 해야되는 상황에서 이곳 저곳 취업공고를 보는 중인데요, 젊은 회사 및 초기 스타트업 이런 곳에선 자바스크립트(타입스크립트) 계열의 기술 스택을 쓰는 곳이 많이 보이는 것 같아요. Nest.js 쓰는 곳도 많이 보이고 아니면 Node.js 쓰는 곳도 많이 보이고 그러네요. 아직 공부를 시작한 지 얼마 안 돼서 자바 및 스프링 & JPA를 엄청 잘한다고는 할 순 없지만 그래도 이게 제일 익숙한 것은 맞거든요. 이런 상황에서 취업을 위해서 기술 스택을 좀 바꿔야 하는지가 고민입니다. 저는 처음부터 대기업이나 이름 있는 유니콘 기업에 들어가는 것보다는 작은 회사라도 제가 차근차근 성장할 수 있는 회사를 가는 것이 목표입니다. 이런 목표라면 이런 회사들에 맞게 기술스택을 바꿔야 할까요..? 스프링 + JPA를 쓰는 회사는 아예 SI거나 대기업이거나 좀 편차가 큰 거 같아서 고민이 됩니다 ㅠㅠ 답변 해주시면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질문을 평가해주세요!

구체적이고 정성스러운 질문에 Up 투표를 눌러주세요.

설명이 부족한 질문에 Down 투표를 눌러주세요. 커리어리가 질문자에게 수정을 요청할게요.

답변 3

커리어리에 가입하고
모든 질문의 답변을 열람하세요.

각 분야 현직자들의 명쾌한 답변을 얻을 수 있어요.

답변이 2개 더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