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케터의 역할은 어디까지일까?] 이 글은 조 | 커리어리

김혜준

[마케터의 역할은 어디까지일까?] 이 글은 조직을 축구 경기에 빗대어 명확한 R&R 의 중요성을 이야기합니다. 스타트업 마케터라면 멀티플레이어가 될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해왔던 제가 부끄러워졌습니다. 마치 태클이 아닌 “슛 연습하는 수비수”가 된 기분이었네요. "수비수가 골을 넣으면 좋다. 코너킥과 같은 세트피스 상황에서 수비수의 공격 가담은 동료들에게 힘이 된다. 특히 신체적으로 유리한 경우가 많은 수비수는 득점 성공 확률도 높다. 그러나 이는 어디까지나 ‘그러하면 좋은’ 것이지 ‘그래야 하는 것’은 아니다. 개인의 성과가 아니라 팀과 조직의 성과라는 큰 목적 중심으로 자신들의 역할에 먼저 집중하는 것에 더 많은 고민을 해야 한다. 슛을 연습하기보다는 태클 연습을 더 했으면 한다.”

사용자가 공유한 콘텐츠

-

2021년 3월 11일 오전 1:27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윤여정식 리더십에 주목한다] "윤여정이 실제로 큰 조직의 리더라면 어떠할까. 깊은 대화를 통해 구성원의 생각을 이해하고 폭넓은 공감대를 만들어 가는 리더라면 그 조직을 훌륭하게 이끌어갈 수 있지 않을까." 윤스테이, 미나리 등으로 주목받는 배우, 윤여정 선생님의 리더십은 어떨까요? 윤스테이에서의 격의 없는 소통은 ‘배려와 경청의 리더십’을 떠올리게 합니다. 깊은 대화를 통해 구성원의 생각을 이해하고 폭넓은 공감대를 만들어 가는 리더인 것이죠. 완벽한 리더에 대한 기준은 매우 어렵지만, 우리 조직에 맞는 리더가 어떤 스타일인지 고민하는 건 늘 필요한 일인 것 같습니다.

[창가에서] 윤여정식 리더십에 주목한다

정보통신신문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