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구독자를 걷어내는 유튜브의 작업이 시작되 | 커리어리

가짜 구독자를 걷어내는 유튜브의 작업이 시작되었다. 인플루언서 마케팅 할때 보통 구독자수 1명당 20원~50원으로 밸류를 산정해 가격을 매긴다. 그래서 가짜 계정을 많이 사서 구독자수를 늘린다. 마케터와 구독자 입장에서는 알 수 없으니 부풀려진 숫자에 당하기 마련이다. 그나저나 이 지경까지 올 정도면, 유투브가 상당히 오염되었다는 것인데 어디까지 실계정을 파악해서 걷어낼 수 있을지 궁금하다.

YouTube warns creators of subscriber count declines amid purge of closed accounts

TechCrunch

2019년 12월 4일 오후 11:02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