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한 패션을 선도적으로 선보이고 있는 | 커리어리

"지속가능한 패션을 선도적으로 선보이고 있는 패션 브랜드 ‘스텔라 매카트니’는 인조 퍼 재킷 위에 아예 ‘fur free fur(모피 아닌 모피)’라고 문구를 적어 넣었다. 행여나 진짜처럼 오해할까 소매와 등쪽에 문구가 적힌 흰색 패치를 달아 눈에 띄게 했다." 싼 맛에 '페이크 퍼'를 입는 시대는 지나갔다. 이제는 윤리적 소비를 위해 페이크 퍼를 입는 것이 당연시 된다. '진짜같은 가짜' 페이크 퍼의 위상이 달라졌다.

싼맛에 인조모피 입는다고? 英여왕도 선택하는 '진짜' 가짜

Naver

2019년 12월 10일 오전 12:57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