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로는 백번 고른 표현보다 있는 그대로를 시원하게 얘기하는 것이 나을 수 있다." '일기장 같은' 매력으로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노래들이 인기를 모으는중. 꾸미지 않은 속내를 시원하게 드러낸다는 점이 Z세대들의 공감대를 자극한 포인트.

[일사일언] 이 노래, 일기장 같네

Naver

[일사일언] 이 노래, 일기장 같네

2021년 6월 11일 오전 1:11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