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이 반이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저는 이 | 커리어리

'시작이 반이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저는 이 말을 조금 다르게 표현하는데 '목표 설정이 반이다'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올바른 목표가 주어지면 업무 실행 속도와 결과는 강제적으로 상승될 수 밖에 없습니다. 실제로 많은 실무에서 이 부분을 크게 체감했고요. OKR에 관한 아티클인데 단순히 OKR 설정에 관한 내용을 넘어 목표를 어떻게 설정하며 목표 설정이 왜 중요한지 알 수 있는 내용인 것 같습니다. 본문을 요약하자면 아래와 같습니다. - OKR은 목표 기반 프레임워크로 조직 구성원 모두가 공유하는 마일스톤이자 의사결정 및 판단 기준이 된다. - ‘이 일이 핵심 결과(KR)에 얼마나 긍정적 영향을 줄까?‘를 기준으로 임팩트 크기를 평가하여 ‘해야 할 일‘과 ‘하지 말아야 할 일‘을 구분하고 서로 다른 일 사이의 우선순위를 측정할 수 있다. - KR의 목표 수치와 현재 수치를 비교함으로써 현재 문제가 무엇인지 정량적으로 파악 가능하다. - 쉽게 기억되고, 자주 회자될수록 좋은 목표가 된다. 목표의 목적은 설정한 기간에 계속 구성원에게 영감과 동기를 부여하는 데 있다. - 핵심 결과는 너무 불가능한 수치로 하면 안 되고, 그렇다고 너무 쉽게 설정해도 안 된다. 어느 정도 도전적 수치를 설정해야지 조직과 구성원을 강하게 자극할 수 있는 목표 성취율을 70%로 설정한다. - OKR을 처음 도입하는 회사에서 가장 많이 하는 실수는 ‘핵심 결과‘와 ‘이니셔티브(Initiative)‘를 혼동하는 것으로 우리가 하는 액션 자체가 이니셔티브가 되고, 액션을 통해 얻은 결과가 핵심 결과다. 예시 : ‘콘텐츠 OKR : 콘텐츠 3개 발행’ >> Bad OKR / ‘콘텐츠 OKR : 방문자 지속시간 40% 상승’ >> Good OKR

이렇게만 해보자! OKR 도입하기

ㅍㅍㅅㅅ

2021년 9월 15일 오후 5:0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