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매장이 일반 브랜드 매장과 구분되는 지점 | 커리어리

"편집매장이 일반 브랜드 매장과 구분되는 지점은 뚜렷한 ‘숍 아이덴티티’에 있다. 하나의 매장 자체가 ‘브랜드’가 되어 일반 브랜드보다 한 차원 높은 스타일링을 제안하는 것이 편집숍의 핵심 기능인데, 국내 편집숍 대부분은 이 기능이 결여되어 있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특히 최근 몇 년 사이 편집매장들의 직매입이 늘어나면서 이러한 현상은 더 커지고 있다. 이들 편집매장은 적게는 40~50%에서 많게는 80~90%까지 직매입으로 상품을 소싱하고 있다. 재고에 대한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는 판매가 검증된 기본 아이템 위주로 소싱을 해야 하는 구조다." 원더플레이스, 바인드, 어라운드더코너... 10~20대 젊은 층을 타겟으로 한 패션편집숍들이 점점 더 획일화되고 있다는 분석. 업의 특성상 마진이 낮고, 직매입 비중이 높기에 제고부담을 줄이기 위해서라도 잘 팔리는 브랜드의 히트 상품 위주로 상품을 구성하다보니 서로간의 차별점이 희석됐다고. 물론 츠타야 창업자 마스다 무네아키가 말한 것처럼 확실한 '숍 아이덴티티'를 가지고 감도높은 '제안력'을 발휘하는 편집숍 브랜드가 부재한 것이 가장 큰 이유.

늘어나는 편집매장, '식상함도 늘었다'

Apparelnews

2020년 5월 31일 오후 12:23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스티브 잡스가 제게 일자리를 제안했을 때 그걸 받아들이는 건 미친 짓이라고 모두가 펄쩍 뛰었습니다. "세계 최고의 PC 제조업체에서 일하고 있는데 왜 퇴사를 해? 앞길이 창창한데!" 자리에 앉아 장단점을 따지는 수학적 계산을 했다면 이직하면 안 됐죠. 그냥 컴팩에 있는게 맞는 결정이었습니다. 하지만 저는 제 머릿속의 소리를 따라갔습니다. '서쪽으로 가, 젊은이. 서쪽으로.'" <타이탄의 지혜들> #팀쿡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