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는 일찌감치 비효율 매장을 정리하고 온라 | 커리어리

"LF는 일찌감치 비효율 매장을 정리하고 온라인몰에 집중, 불황에도 선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00년(당시 패션엘지닷컴) 시작한 온라인 쇼핑몰 LF몰이 매년 30~50% 성장하며 지난해 연 매출 5500억원(증권가 추정치)을 돌파했다. 올해는 6000억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일찌감치 온라인몰을 키워온 LF는 계속에서 온라인에 집중. 오프라인 매장 위주의 경영을 펼치던 삼성물산은 영업이익 급감을 경험하고는 온라인으로 선회. 이랜드는 SPA 브랜드 '스파오' 내 콜라보 전담팀을 구성해 협업에 집중. 신세계 인터네셔널은 명품 패션과 화장품 브랜드 사업 강화. F&F는 25만 켤레 이상 팔린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의 버킷 시리즈 신발처럼 틈새 카테고리에서 1등 상품을 창출. 불황의 늪에 빠진 메이저 패션업체들의 5社5色 생존전략.

온라인몰 키우는 LF…매장 축소 나선 삼성물산

Naver

2020년 7월 29일 오후 1:03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