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C 글로벌 최고마케팅책임자(CMO) 캐서 | 커리어리

"KFC 글로벌 최고마케팅책임자(CMO) 캐서린 탠쥬세피는 이날 성명에서 "KFC가 독특한 상황에 맞닥뜨려 있음을 발견했다. 상징적인 우리의 슬로건은 현재 환경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것을 깨달았다"며 64년간 사용해 온 '손가락을 빨 만큼 맛있다'라는 광고 슬로건을 "잠정적으로 쓰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KFC는 대형 광고판, 유튜브 등 광고에서 해당 슬로건을 완전히 지우거나 전혀 다른 광고를 내보내는 대신 모자이크 효과를 적용했다. 기존의 슬로건에서 'finger lickin' 부분만 흐리게 처리한 뒤 그대로 내보내는 방식을 택한 것이다." KFC가 코로나 시대상을 반영해 저 유명한 슬로건 '손가락을 쪽쪽 빨 만큼 맛있다(it’s finger lickin good)'를 당분간 사용하지 않기로 결정. 그러나 이 슬로건의 일부를 모자이크로 지우는 식으로 'KFC스러운' 마케팅은 포기하지 않는다.

KFC, 반세기 써온 '손가락 빨 만큼 맛있다' 광고에 모자이크 처리한 이유는?

Naver

2020년 8월 26일 오전 1:11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 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YouTube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