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브리핑 | 매드몬스터, 진심이었어? (+ | 커리어리

☕커피브리핑 | 매드몬스터, 진심이었어? (+스포티파이 팟캐스트+유튜브 광고 수익+SKT의 메타버스) 1. 매드몬스터는 바이럴의 중요성을 새삼 보여준다 - 이건 거대한 농담 같은 거지만, 농담도 진짜로 이벤트가 될 수 있음을 보여준 사례. - '매드몬스터'는 곽범과 이창호가 스노우 어플로 만든 캐릭터쇼. 유튜브 채널 '빵송국'의 한 코너. - 빵송국의 인기 캐릭터에는 '김갑생할머니김 이호창 미래전략실 미래전략본부장'도 있음. - 매드몬스터는 이번에 음원까지 발매하고 심지어 차트-인했음. 이전에 스노우 어플과 컬래버레이션도 진행했는데, 이번에는 딘딘의 라디오 <딘딘의 뮤직하이>에도 매드몬스터로 출연하는 등 너무나 진심인 듯. ㅋ -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4월 28일 6시에 릴리즈되었고, 데뷔와 동시에 멜론 76위, 지니뮤직 82위, 벅스 23위 진입에 성공. 유튜브 뮤직비디오는 만 하루 만에 1백만 조회수를 기록. - 유튜브 예능이 기존 TV 예능을 대체하는 현상. 예컨대 10년 전 <무한도전>이 혁오, 10센치 등의 음원을 하드캐리한 것이나, <놀면 뭐하니>의 '싹쓸이'가 뜬 것과 같은 맥락. 음원의 성과에 바이럴이 점점 중요해지는 중. 2. 유튜브는 광고 수익'만'으로도 넷플릭스와 맞먹는다 3. 스포티파이도 팟캐스트 유료 구독 시작! 4. 새로 나온 책: 로코노믹스(음악 산업에서는 누가, 어떻게 돈을 버는가) 5. 여기 사람 뽑아요 (콘텐츠 업계 커리어, 이직) 6. SKT의 넥스트는 메타버스?

☕커피브리핑 | 매드몬스터, 진심이었어?

REDBUSBAGMAN

2021년 5월 1일 오전 2:07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로 대 웨이드' 법안 번복에 대한 아티스트들의 반응 (2) 할시는 공연 무대에서 "우리는 집에 앉아 이 현실을 바꿀 수 있는 혁명가가 나타나길 기다릴 수는 있지만, 아니에요, 아무도 오지 않아요. 여기에 있는 우리 모두가, 한 사람, 한 사람이 신체의 자유와 온전성을 지키기 위해 우리의 역할을 하는 방법 밖에 없습니다."라고 말하며 "MY BODY, MY CHOICE"라는 구호를 계속 외쳤다. 할시의 얘기는 특히 중요하다. "아무도 오지 않는다." 권리는 누군가에게 부탁하는 것이 아니라 직접 얻어내는 것이다.

kihyunoi on Twitter: "pic.twitter.com/hkf1DpGrps / Twitter"

Twitter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