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이 할 수 있는 것과 못하는 것을 알아 | 커리어리

<<자신이 할 수 있는 것과 못하는 것을 알아야 하는 이유>> 처음 회사에 들어가면, 처음 보는 것도 내가 작업 기간 내에 익혀서 수준급의 작업물을 낼 수 있느냐 아니냐를 가늠하는 능력이 중요하다. 이 능력을 제대로 가늠하지 못하면, 기회가 왔을 때 그냥 버리게 되거나 무턱대고 하다가는 완전히 망하는 수가 있다. 그렇기에 우리는 자신에게 괸장히 냉정하고, 할 수 있는 것과 못하는 것을 잘 구분해야한다. 시킨다고 다 하라는 것도 아니다. 할 수 없는 것은, 못한다고 정확하게 이야기해야 서로에게 피해가 없다.

03 처음 해보는 일도 해내야 한다

brunch

2021년 8월 16일 오전 6:43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외국계 기업 PR담당자가 알려주는 영어 '잘'하는 방법>> 🖋 영어를 '잘'하면 할 수록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진다. 🖋 영어는 얼마나 '관심'을 가지고 꾸준히 사용하느냐에 따라서 발전의 차이가 극명하게 달라진다. (Input을 늘리는게 중요함) 🖋 발음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내 생각과 의견을 얼마나 정확하고 분명하게 전달할 수 있는지가 문제이다. 🖋 서로에 대한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이해'하고, 발음 뿐만 아니라 표현 등 서로가 자주 언급하는 단어나 문장에 대해서 익숙해져야 한다.

영어를 하는 것과 '잘'하는 것의 차이

brunch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