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엇매니지먼트가 트위터 CEO 잭 도시 해임을 추진한다. 삼성물산 등에도 경영권 인수를 시도한 헤지펀드 엘리엇매니지먼트가 이번에는 소셜네트워크 트위터에 지분을 인수하고 CEO인 잭 도시 해임을 추진한다. 다가오는 트위터 주주총회에서 이사회 공석이 세 자리 생기는데, 엘리엇이 추천한 이사회 후보들 (4명 추천했다)이 선임된다면 잭 도시의 해임안은 충분히 가능한 일이다. 트위터는 페이스북이나 스냅챗과는 달리 우선권이 부여되지 않는 보통주로만 구성되어 있어 여태껏 많은 액티비스트들이 노려왔던 기업이라고 하는데, 게다가 잭 도시는 유일하게 2개의 상장 기업 (트위터, 스퀘어)을 동시에 경영하기 때문에 회사가 잘 안 될 경우 많은 지탄을 받기 쉽기 때문이기도 하다. 공동창업자였던 잭 도시가 트위터 CEO로 복귀한 이후 트위터의 주가가 6.2% 하락할 동안, 페이스북은 무려 121%나 증가했다. 얼마 전 스콧 갤로웨이 NYU 교수 역시 트위터 이사회 의장에게 공개적으로 잭 도시를 해임하라는 편지를 보낸 적이 있었다. 갤로웨이의 편지 역시 회자가 많이 되었는데, 갤로웨이 교수야 약 30만 주 정도를 보유하고 있는 소액주주 (그래도 정말 부자...)이지만, 엘리엇은 이사회 멤버를 추천할 수 있을 정도로 영향력이 크다. 이번에는 정말 도시가 해임될 수도 있겠다.

Elliott Management's Paul Singer seeks to replace Twitter CEO Jack Dorsey, source says

CNBC

Elliott Management's Paul Singer seeks to replace Twitter CEO Jack Dorsey, source says

2020년 2월 29일 오후 6:0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