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a Crackdown, Hidden Unicorns Fuel Japan’s Big Startup Year 블룸버그 뉴스에 일본의 스타트업 투자에 대해 소개한 기사가 올라와 읽어보고 그 내용을 메모해 둠. - 일본의 이니셜이라는 기관의 조사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일본의 벤처투자액은 3B이상이 됨. 5년전 같은 기간보다 3배 늘어난 것. - 페이팔이 지난 7월 2.6B에 도쿄의 BNPL스타트업인 Paidy를 인수했는데 이것도 일본 스타트업 사상 최고액 M&A. 초기 투자자는 65배 회수. - 소프트뱅크비전펀드도 처음으로 일본 회사에 투자해 화제가 됨. Aculys Pharma와 Soda. 비전펀드는 지난 4~5년간 3천개 이상의 기업을 스크리닝해 투자했지만 일본 기업투자는 이번에 처음. - CB인사이츠에 등재된 일본 유니콘은 1개. 하지만 실제로는 6곳이 있다고. - 이미 상장에 성공한 유니콘으로는 메루카리(9B), 머니포워드(3B), 비저널(3B), Freee(3B) 등이 있음. - 메루카리는 당근마켓 같은 중고거래 서비스, 머니포워드는 핀테크 자산관리, 비저널은 비즈리치를 서비스하는 구인채용서비스, Freee는 클라우드 회계 서비스. - 일본은 상장하기가 쉽기 때문에 유니콘이 되기 전에 상장해서 유니콘 리스트에는 오르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는 내용도 있음. '히든 유니콘’이 많다는 얘기. - 하지만 바꿔말하면 비상장 단계에서 거액을 투자해주는 VC들이 일본에는 많지 않아서 일본 스타트업들은 기업가치가 얼마 안되는 상황에서 성급히 상장한다는 얘기도 됨. - 일본의 창업자들은 서구의 창업자들과 경쟁하기에는 벤처 관련된 문화, 지식이 떨어지는 편이며, 일본마켓만 잡아도 충분히 성장하고 이익을 낼 수 있기 때문에 글로벌 시장에 도전하지 않는다는 지적도 나옴. - 흥미로운 것은 사상최고의 M&A딜을 만든 Paidy의 창업자는 일본인이 아니라 영국인인 Russell Cummer. 일본에 와서 핀테크 회사를 창업해 페이팔에 3조원에 매각. 이 기사를 읽어보니 이제 한국이 일본보다 벤처투자액이 더 많은 것은 확실한 듯. 중기벤처부 발표에 따르면 한국의 상반기 벤처투자액은 3조원. 하지만 이것은 창투사 벤처투자조합에서 투자한 것만 집계한 것. 여기에 신기술금융사 투자금도 2~3조원이 될 것이고, 대기업이 직접 스타트업에 투자한 금액, 비전펀드 등 해외투자사가 토스, 마켓컬리, 오늘의 집, 뤼이드, 야놀자 등에 투자한 금액을 합치면 한국의 벤처투자금은 상반기에만 가볍게 5~6조원이 될 것으로 생각. 일본의 2배 정도가 아닐까 싶음.

China Crackdown, Hidden Unicorns Fuel Japan’s Big Startup Year

Bloomberg.com

China Crackdown, Hidden Unicorns Fuel Japan’s Big Startup Year

다음 내용이 궁금하다면?

지금 간편 가입하고 다음 내용을 확인해 보세요!

또는

이미 회원이신가요?

2021년 12월 20일 오전 1:37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