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애플을 살 기회를 얻었고 지난해에 일 | 커리어리

“우리는 애플을 살 기회를 얻었고 지난해에 일부 주식을 팔았다. 그것은 아마도 실수인 것 같다. 애플 제품들은 사람들에게 없어서는 안 될 필수품이다. 사람들에게 자동차와 애플 중 하나를 포기하라고 한다면 자동차를 포기할 것” 워렌 버핏은 사람들이 자동차보다도 애플 제품을 더 소중히 여긴다고 믿는다. 버크셔해서웨이 연례 주주총회에서 지난해 애플 주식의 일부를 판 것을 후회한다고 고백. 찰리 멍거는 비트 코인이 '역겹다'고 발언.

버핏의 후회 "작년 애플 주식 판 것은 실수"

Naver

2021년 5월 3일 오전 12:40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