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사원들의 랜선 멘토 젤리야 이야기🍬] | 커리어리

[신입 사원들의 랜선 멘토 젤리야 이야기🍬] 4편. 기분 나쁘지 않게 반박하기 업무를 하다 보면 누군가의 잘못을 바로잡아야 하는 경우가 생기곤 합니다. 저는 이럴 때 아래와 대화와 같은 화법을 많이 사용합니다. ​ '네가 틀렸어!'라고 무작정 지적하기보다는 '그럴 수 있지. 착각할 수 있어!', '이러이러한 부분에서 착각할만했어.'와 같은 맥락의 표현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 이 화법의 장점은 상대방이 실수했음을 인정할 수 있는 타이밍을 제공한다는 것입니다. 즉, 빠져나갈 구멍을 만들어주는 것이죠. 간단한 상황 속 대화를 첨부한 글을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분 나쁘지 않게 반박하기.

네이버 블로그 | 나만 보고 싶은 노트

2021년 9월 1일 오후 3:1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신입 사원들의 랜선 멘토 젤리야 이야기🍬] 3편. 피드백 받는 신입 사원이 취하면 좋을 태도 무조건 상사의 말이 옳은 건 아니지만 경험을 통해 습득된 노하우를 전수 받는 건 쉽게 경험할 수 있는 게 아닙니다. 신입 사원 시절부터 말도 드릅게(?) 안듣는 저를 포기하지 않고, 지금까지도 좋은 말씀을 해주시는 상사 투투님과의 에피소드를 작성해보았습니다. 이번에는 링크를 통해 본 내용을 확인해 주세요😄!!

고집을 꺾고 배우려는 태도. 신입 기획자 필독!

네이버 블로그 | 나만 보고 싶은 노트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