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수료 무료’ 내건 군산시 음식배달 앱 실험 | 커리어리

‘수수료 무료’ 내건 군산시 음식배달 앱 실험 군산시가 만든 음식배달앱에 대해 궁금했던 부분을 취재한 기사. 개발비용은 1억3천, 1년간 운영비 1억5천. 실질 운영은 용역업체가, 전반적인 운영 방향 수립과 예산은 군산시가 맡았다고. 그리고 배달라이더를 제공하지 않고 배달은 각 음식점이 알아서 하는 것. 이왕하는 것 잘되면 좋겠는데 그러려면 3억정도로는 한계가 있고 앞으로 더 많은 투자가 필요할 것. "앱 개발은 전라북도 지역에 위치한 IT 소프트웨어 개발사 아람솔루션이 군산시로부터 의뢰를 받아 제작했다. 개발 비용은 총 1억3000만원이다. 향후 1년 간 1억5000만원이 운영비 예산으로 책정됐다. 플랫폼 유지보수 관리를 포함해 고객센터 등 실제 운영은 아람솔루션이 하고 전반적인 운영 방향 수립과 예산 책정 등을 군산시가 맡았다." "배달의명수는 배달 라이더 풀을 운영하지 않는다. 배달은 각 음식점이 알아서 해야 한다. 군산시 관계자는 "시는 앱 운영에 특별히 관여하지 않는다"며 "배달의명수는 입점한 음식점이 음식을 주문받는 플랫폼 역할까지만 한다"고 전했다."

'수수료 무료' 내건 군산시 음식배달 앱 실험

Chosun

2020년 3월 18일 오전 11:45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테라폼네트웍스 권도형 대표의 독점 인터뷰가 WSJ에 실렸네요. 그리 긴 인터뷰는 아니었던 것 같고 특별히 새로운내용은 없습니다. 그동안 그에 대해서 쌓였던 부정적인 이미지를 바꾸는데 도움되는 내용이 아니네요.

Do Kwon's Crypto Empire Fell in a $40 Billion Crash. He's Got a New Coin for You.

WSJ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