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에서 발표한 '2018년 기업생멸행정통계 | 커리어리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8년 기업생멸행정통계'에따르면 지난해 새롭게 사업을 시작한 기업 수가 통계 작성 이후 최대를 기록 했습니다. -지난해 새롭게 문을 연 신생기업(법인&개인)은 총 92만개 & 통계를 작성한 2006년 이후 가장 많은 수치. -2017년 신생기업 증가율은 4.2% 였지만 지난해 증가율은 6분의 1 수준으로 감소. 문제는 신생기업 대부분이 5년을 버티지 못하고폐업한다는 점인데요. -지난해 전체 활동기업 중 2013년에 창업해 5년 이상 생존한 기업 비율은 29.2%. -2017년 창업해 1년을 버틴 기업의 비율은 65% 이는 10곳 중 7곳 이상이 문을 연지 5년 안에 문을 닫고, 설립 후 1년을 채 버티지 못한 기업도 10곳중 3곳이 넘는다는 의미 입니다. 창업에 대한 심리적 허들도 예전에 비해 낮아졌고 창업환경도 많이좋아졌지만, 결과적으로 모수도 대폭 늘어남에 따라 경쟁상황 또한 지금이 최고점이 아닐까 싶은데요. sustainability에 대한 고민이 절실한 때인 것같습니다.

창업기업 70%, 5년 안에 문 닫는다...35%는 1년만에 폐업

Naver

2019년 12월 13일 오후 2:1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창업 경험이 있는 벤처캐피탈리스트는 투자자로서 더 성공적일까?> -데이터: VentureSource DB, 1990-2019중반 사이의 투자 데이터, 포트폴리오 기업에 VC를 대표해서 이사로 처음 참여한 VC 기준 -이전에 창업가로 성공한 경험이 있었던 VC(Successful Founder-VC, SFVC)는 창업 경험이 없는 일반 VC(Professional VC, PVC)보다 성공률이 높고, 이전에 창업했었으나 성공하지 못하고 VC로 전환한 사람(Unsuccessful Founder-VC, UFVC)의 성공률은 일반 VC보다도 낮다 1)커리어 시작 연령: SFVC 55.4세, UFVC 54.1세, PVC 52.5세 2)투자 성공률: SFVC 29.8%, PVC 23.2%, UFVC 19.2% 3)VC 파트너로서의 커리어 기간 12년 동안 이사회 멤버로 참여하는 포트폴리오 기업이 5~7개 뿐. Follow-on 투자를 하기 때문에 기업 당 투자액이 크고, 경영 참여를 깊이 한다는 의미" 4)미국은 창업 경험이 있는 VC가 많다고 생각했는데, 6.3%면 생각보다 많지 않음. 그래도 절대 수가 825명은 적지 않은 수"

창업 경험이 있는 벤처캐피탈리스트는 투자자로서 더 성공적일까?

네이버 블로그 | 화장품과 책 사이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