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커머스 시장 네이버·신세계·쿠팡 재편…3사 | 커리어리

[이커머스 시장 네이버·신세계·쿠팡 재편…3사 3색은] 네이버커머스 가격비교·높은 포인트적립 내세워 급속 성장 로켓배송 앞세운 높은 충성도 쿠팡…OTT서비스 등 공격행보 신세계, 온라인 풀필먼트 집중 투자…온·오프 융합 시너지 기대 📌 네이버 - 네이버 2020년 커머스 부문 연간 매출 1조 897억원 기록 - 장점은 ‘가격비교’, ‘높은 포인트 적립율’ - 네이버 플러스 누적가입자는 250만명. 높은 적립율로 소비자 락-인 효과로 작용 - ‘중·소상인(SME, Small and Medium Enterprise)’에 집중 (쇼핑라이브 전용 스튜디오 공간과 장비 무료지원, 온라인 교육 커리큘럼 운영 등) - 사업에 필요한 모든 단계를 ‘머천트솔루션’으로 제공해 판매자들의 수익을 증가시키고, 네이버의 수수료와 광고 매출이 증가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든다는 방침 - 신세계 백화점과 이마트가 가진 ‘신선식품’과 ‘명품’, ‘물류’를 중점으로 협업할 계획 - CJ대한통운과 협업을 통해 AI물류 서비스 확대 (군포-상온풀필먼트센터오픈, 용인콜드체인 풀필먼트센터 가동) 📌 쿠팡 - 쿠팡 2020년 매출 13조원으로 업계 2위, 누적 적자가 4조원에 육박 - 장점은 로켓배송이라는 이름의 빠른 물류 경쟁력 - ‘로켓와우’를 바탕으로 OTT서비스까지 확장하며 통합 시스템으로 나가는 전략 계획 → 와우회원 멤버십과 쿠팡플레이를 바탕으로 락인효과 작용: 사이트 체류시간을 늘려 상품을 노출할 수 있는 기회가 늘어난다. - 전국 30개 도시 100개 이상의 물류센터 확보 → 타업체가 하루 처리 가능한 물량의 10배 이상 많은 양. 📌 신세계 - 이베이코리아 15년 연속 흑자기록, 유료 멤버십 ‘스마일클럽’ 유료회원 300만명 넘어섬 - 신세계가 업계 3위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하며 시장점유율 2위로 올라감 - 신세계 단점은 상품구색. 쿠팡, G마켓이 2억개, 1억개 SSG닷컴은 100만 여개 - 이베이코리아 인수가 완료되면 이마트 부문 내 온라인 비중은 약 50% - 신세계는 오프라인 운영 노하우와 물류 역량을 이베이와 결합해 시너지를 극대화할 예정 - 4년간 1조원 이상을 온라인 풀필먼트 센터에 집중 투자하여 신세계의 오프라인 거점을 온라인 물류 전진기지로 활용해 물류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방침 💡 느낀점 ㄴ3사 외에도 GS리테일은 GS홈쇼핑과의 합병을 통해 이커머스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중이고, 11번가는 아마존과 협력을 통해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를 준비하며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ㄴ 이처럼 유통업계의 돌파구인 ‘이커머스’ 시장점유율 확보를 위해 다양한 기업들이 각자의 강점을 바탕으로 전략을 구성하고 있다. 하지만 모든 유통업체가 빠른 배송을 강조하기 때문에 더 이상 ‘배송’에서의 차별성을 찾기는 어렵다고 본다. ㄴ 따라서 소비자들을 불러일으키고 충성고객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상품’, ‘가격’, ‘멤버십’ 등의 차별화된 경쟁력이 더욱 중요해질 것이다. 이에 따라 MD의 중요성도 더욱 커져 상품발굴하는 능력, 이를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파트너사와의 협상력 등이 더욱 필요해질 것 같다. ㄴ 끝으로 굴지의 유통업체가 이커머스 진출과 함께 온오프라인 시너지를 창출한다고 하는데, 대부분 구체적이지 않다. 과연 어떠한 시너지를 통해 기존의 이커머스를 이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커머스 시장 네이버·신세계·쿠팡 재편...3사 3색은

넥스트데일리

2021년 7월 12일 오전 6:58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서비스 확장하는 유통가…‘구독보험’ 뭔지 아세요?] 생수, 커피, 과일 넘어 보험도 구독하는 시대 📌 유통가가 보험업계와 손잡고 ‘구독경제(Subscription Economy)’ 서비스 영토 확장에 나섰다. 그동안 생수, 커피, 과일 등 식료품에 한정됐던 서비스가 ‘보험’으로 확대된 것이다. 구독보험이란 사망, 질병 등 보험금 지급 사유가 발생해야만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보험의 전통적 정의에서 벗어나 가입 기간 동안 생활 속에서 편익을 얻을 수 있는 ‘일상 혜택형 보험’이다. 📌 이마트X한화생명 - ‘LIFEPLUS 이마트 할인 구독보험(무)’ 연간 매월 보험료 3만원을 납입하면 최대 26%의 이마트 쇼핑 혜택을 매월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가입 시 이마트 모바일상품권 ‘이마티콘’ 5000원권을 지급한다. 가입 익월부터 매월 ‘이마티콘’ 3만3000원권과 이마트 5000원 할인쿠폰을 지급해 월 최대 3만8000원의 쇼핑 혜택을 얻을 수 있다. 📌 GS리테일X한화생명 - ‘LIFEPLUS GS25 편맥 구독보험(무)’ 월 보험료는 9500원으로 연간 11만4500원인데, 제공되는 혜택은 14만2000원 수준이다. 고객에게 ‘4캔 1만원’ 맥주 20여종을 월 1회 4캔 무료로 구매할 수 있는 쿠폰과 GS리테일 매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더팝리워즈) 1500점이 매월 제공된다. GS25에서 주요 먹거리를 한 달동안 20%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는 구독 서비스 ‘더팝플러스한끼플러스(3900원 상당)’의 1개월 무료 이용권도 추가로 제공되며, 보험의 만기 시점인 1년 뒤에는 매월 500원씩 적립된 6000원의 현금과 이자가 만기 보험금으로 지급된다. 📌 프레시지X한화생명 - ‘LIFEPLUS 프레시지 밀키트 구독보험(무)’ 프레시지가 베스트셀러로 구성한 한화생명 전용 밀키트 세트를 최대 47%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1년의 구독 기간이 끝나면 매월 일정 금액 적립된 2만4000원 또는 4만8000원의 현금과 이자를 만기 보험금으로 지급받는다. 💡 느낀점 ㄴ 보험사가 유통업체와 협업하여 구독보험을 출시하는 이유는 손해를 보더라도 고객의 DB를 얻기 위해서라고 볼 수 있다. 특히 대면으로 보험가입을 유도하기 어려운 MZ세대들의 니즈를 공략하고 향후 이들의 DB를 바탕으로 온라인, 비대면 마케팅을 실시하기 위함이다. ㄴ 11월까지 3개월동안 판매되는 보험이지만 그 사이에 많은 판매를 통해 MZ세대들의 DB확보가 중요할 것이다. 또한 미래의 큰손인 MZ세대들을 잡기위해 앞으로 다양한 보험사들이 '구독보험'을 선보이지 않을까 생각된다. ㄴ 이와 더불어 유통업계도 자사의 오프라인매장이나 자사몰을 강화시키기 위해 보험사들과 손잡고 충성고객과 DB를 확보할 수 있는 마케팅전략과 프로모션이 많아질 것이라고 생각된다.

서비스 확장하는 유통가...'구독보험' 뭔지 아세요?

인사이트코리아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