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도 마켓플레이스로 진출] 커머스에서 | 커리어리

[마켓컬리도 마켓플레이스로 진출] 커머스에서 스케일에 큰 영향 주는 것에는 아래 두 가지다. - 셀렉션을 어떻게 늘릴 수 있는가 - 많은 양의 배송을 감당할 수 있는가 마켓컬리는 검증된 상품 위주로, 고품질의 제품군으로 새벽배송이라는 틈새시장으로 성장한 서비스이기 때문에, 위 두 가지 이슈가 계속해서 성장의 한계를 만들어왔을 것이다. 더 큰 규모적 성장과 IPO을 위해서인지, 이제 오픈마켓으로 나간다고 한다. 이럴 때 컬리만의 색깔을 어떻게 유지할지 궁금하다. 기사보면서 놀라웠던 사실은, 아직 부산에도 진출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지역마다 물류센터+배송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은 쉽지는 않겠지만, 서울인근지역으로 이정도 규모의 사업이라면 지역확장을 통해 더 크게 성장할 수 있지 않을까? 다만 unit economics가 언젠간 개선되 것이라는 전망이 필요할텐데 지금 직사입구조로는 쉽지 않을 것 같다. 기정전략으로, 고품질MD + 새벽배송으로 브랜딩을 하고, 실제 수익은 오픈마켓을 통해 얻는 것이 현실적인 방안 중에 하나인 것 같다. 마치 아마존 처럼.

내년부터 누구나 마켓컬리서 제품 판다

매일경제

2021년 9월 9일 오전 6:31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