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하면 돈 버는 💸 - 덴츠 B팀> 1. | 커리어리

<좋아하면 돈 버는 💸 - 덴츠 B팀> 1. 덴츠 B팀은 각자가 좋아서 취미처럼 했던 일을 본업에서 발휘하며 성과까지 낸다. 요청받은 의뢰만 해도 1년에 300건이고, 물론 수익도 내고 있다. 2. 덴츠 B팀의 사람 모으는 원칙 : 좋아해서 기꺼이 파고드는 분야가 있을 것 / 높은 수준의 정보를 갖출 것 / 함께 잡담하며 즐기고 싶은 사람일 것 / 팀워크를 갖출 것 / 한 분야에 한 사람씩 모을 것 3. 좋아해서 기꺼이 파고드는 분야다 보니 리서치 시간 즉, 프로젝트 준비 시간이 0에 수렴한다. 4. 이렇게 B팀이 모여 각자 분야를 발표하자, 어디에서도 얻을 수 없는 정보가 쏟아졌다. 대부분 직접 보고 들은 생생하고 밀도 높은 1차 정보로, 듣는 사람으로 하여금 순식한게 영감을 불러 일으켰다. 5. "서로 다른 B면을 지닌 사람들끼리 부딪히면, 예상할 수 없는 접점이 무한히 생겨납니다. 그것이 새로운 아이디어와 일을 만들어내요. 이게 B팀입니다." ———✍🏻 즐기는 사람 못 이긴다는 말이 있듯 '좋아서 하는 일'은 엄청난 잠재력을 지닌다. 거기에 심지어 좋아서 하는 일이 있는 사람 '여럿'이 만난다? 그 잠재력의 정도는 더 폭발적인 수준이 된다고. 퍼스널브랜딩의 시대, 일할 때도 자기다움을 찾는 시대에서좋아해서 파고드는 일이 돈이 된다는 말은 하나의 진리처럼 굳어져가는 것 같다. 여전히 깊게 좋아하는 게 없는, 얕은 관심사를 흩뿌리며 사는 나는 저런 사람들을 보면 부럽기만 하다. 무언가 한 두 개에 진득하니 관심 갖고 파고드는 사람들에겐 무슨 계기와 어떤 결단이 서는 것일까? 일단 심플하게 생각해서 이것 저것 파다보니 하나의 물줄기로 집중되는 걸까?

회사도 방치한 B팀의 반전...칸 광고제 뒤집은 불가사의 조직

중앙일보

2021년 9월 12일 오전 3:3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