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란드 코로나19 현지 상황 -- 엄청난 실 | 커리어리

[핀란드 코로나19 현지 상황 -- 엄청난 실행력의 핀란드 사람들] 어제 핀란드 정부가 긴금 담화를 발표한 직후, '여기가 핀란드 맞나' 싶을 정도로 빠르게 상황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그간 조용히 잘 준비하고 있었다가 '준비 땅!'하는 느낌입니다. 1. 거의 모든 행사와 강연, 공공 행사가 5월 30일까지 모두 취소되거나 연기되었습니다. 초중고 학교들도 봄 소풍과 수학여행을 취소했고, 대학들 또한 3-5월에 예정했던 컨퍼런스와 해외 강사/교수 초빙을 모두 취소 또는 연기했습니다. 30명 이상이 모이는 강의도 온라인/원격 수업으로 대체되었습니다. 2. 상당 수의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및 코웍 공간, 중소기업, 대기업들이 '정말 사무실에 와야만 하는 경우가 아니면 가급적 집에서 재택근무하라' 라는 공지를 내렸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기한은 '새로운 공지가 나오기 전까지' 즉, 무기한입니다. 구체적인 통계는 없지만...체감 상 헬싱키 수도권에 있는 거의 모든 회사들이 전직원 재택근무 권고 방침을 세운 것 같네요. ...이게 다 지난 24시간 동안 일어났습니다. 사회적 동요는 아직 없어 보입니다. (물론 이 뒤에는 재택근무에 용이한 핀란드 특유의 조직문화도 영향이 있습니다만.) 3. 슈퍼에 식료품과 휴지(!) 수요가 급증했습니다. 저희 집 주변 슈퍼도 휴지가 동이 났네요. 왜 유럽 분들이 휴지에 이렇게 집착하는지 알다가도 모를 일입니다. (심지어 핀란드의 아파트에는 대부분 손 비데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그런데도 휴지를 왜...?) 4. 내일 부터 헬싱키 수도권 지역의 버스가 티켓 현장판매를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앱이나 기계로 버스표를 살 수는 있지만, 운전기사를 통해 직접 표를 구매하는 건 안됩니다. 버스 운전기사들이 자칫 코로나19에 감염되는 것을 조금이나마 막겠다고 하네요. 온 유럽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하게 실행하여 조금이라도 확산을 막아서 의료기관들의 과부하를 막겠다는 의지를 표명했습니다. 유럽 전체가 난리입니다. 저도 당분간 집콕할 예정입니다.

Friday's papers: Marin meeting, stockpilers clear shelves, football stars disappointed

News

2020년 3월 13일 오후 4:2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핀란드 여름 축제들이 돌아오다] 핀란드가 코로나 이래 첫 '일상으로 돌아온 여름'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2여 년만에 각종 축제, 콘서트, 이벤트들이 돌아왔고 이들 행사마다 매진행렬이 이어지고 있다는 소식이군요. 요 몇일 간 핀란드는 하지절(Juhannus) 연휴기간을 보냈는데요, 이 시기 전국 기차역은 여행객으로 붐볐고 전국 여름별장 및 리조트들은 몇 년만의 성수기 특수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는 소문입니다. 하지만 동시에 핀란드 코로나 감염자 수도 늘어가고 있습니다. 제 주변만 하더라도 요즘 돌아가면서 코로나 확진자가 나오고 있답니다. ㅜㅜ 하지만 다행히 중증환자 수는 안정적으로 유지 중이라 확진자들이 자발적으로 격리하는 것 외에는 딱히 제재 조치가 없습니다. 핀란드 정부도 현 시점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다시 재개할 계획은 없고요.

Early summer festivals attract record audiences

News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