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앙 질베르토가 얼마전에 죽었다고 한다. 가난한 은둔자... | 커리어리

주앙 질베르토가 얼마전에 죽었다고 한다. 가난한 은둔자로 살다 88살의 나이로 생을 마감했다. 브라질에 대해서 크게 좋은 감정이 있지는 않지만 유일하게 보사노바에 대해서는 큰 로망이 있다. 이러한 문화적 예술을 처음으로 창조하고 안토니오 카를로스 조빙을 발굴한 천재적인 기타리스트이자 가수가 주앙 질베르토다. 또한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너무나도 유명한 가수인 아스트루드 질베르토의 남편이기도 하다. 제3세계에서 스스로의 장르를 만들고 세계적으로 판매를 한 거의 유일한 장르가 아닐까 싶다. 오늘 저녁, 내일 아침은 The Girl From Ipanema를 들어야겠다.

João Gilberto, the man who sang “The Girl from Ipanema”, has died

The Economist

João Gilberto, the man who sang “The Girl from Ipanema”, has died

2019년 9월 19일 오후 4:4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